IBM 연구 결과, 소비자 10명 중 9명은 코로나가 환경 지속 가능성에 대한 견해에 영향을 줬다고 답변

대다수의 소비자는 환경적으로 지속 가능한 미래 지원하기 위해 돈 지불할 의사가 있는 것으로 나타나

출처: 한국IBM
2021-04-22 09:53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04월 22일 -- 9개국 1만4000명 이상의 소비자를 대상으로 한 IBM 기업 가치 연구소(IBV: IBM Institute for Business Value)의 최신 설문 조사[1]에 따르면, 코로나로 인해 소득이 감소한 상황에서도 환경 지속 가능성에 대한 소비자의 관심과 환경 지속 가능한 미래를 위해 더 많은 돈을 지불하겠다는 의지가 높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조사 대상 소비자 10명 중 9명은 코로나가 환경 지속 가능성에 대한 자신의 견해에 영향을 미쳤다고 답변했으며, 코로나는 대규모의 산불, 기상 현상으로 인한 재해나 관련 뉴스보다 더 큰 영향을 미친 요소였다.

이 조사는 지역마다 소비자 의견의 차이를 드러냈는데, 미국인은 지속 가능성 주제에 대해 가장 덜 우려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예를 들어 조사에 응한 다른 나라 소비자들의 73%가 기후 변화에 대처하는 것이 그들에게 매우 중요하다고 답했지만, 미국 소비자는 51%만이 그렇게 답변했다.

IBM 글로벌 비즈니스 서비스의 지속 가능성, 기후 및 에너지 전환 부문 글로벌 리더인 머레이 심슨 박사는 “이번 조사는 전 세계의 응답자가 글로벌 기후 위기에 대해 점점 더 우려하고 있음을 보여줬다. 또한 우리는 많은 기업이 고객과 투자자들의 기대에 부응하고 환경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음을 알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많은 기업이 AI, 블록체인 등 혁신적인 기술의 도움으로 탄소 배출량을 줄이기 위해 투명한 공급망을 구축하거나 에너지 관리를 개선하기 위해 본격적으로 움직이기 시작했다”고 밝혔다.

조사에 따르면 많은 소비자가 환경 지속 가능성 요인 때문에 쇼핑, 여행, 직장 심지어 개인 투자처까지도 바꾸려는 경향이 증가하고 있다.

◇많은 직장인들이 지속 가능성을 중시하는 기업에 근무하기 위해 더 낮은 급여도 감수할 수 있다고 답변

조사에 따르면 조사 대상 직장인들과 구직자의 71%가 환경친화적 기업이 더 매력적인 고용주라고 답했다. 또한 전체 잠재 노동 인구[2] 3분의 2 이상이 환경 및 사회적으로 책임감을 가진 조직에 지원하거나 선택할 가능성이 더 높으며, 절반 가까이는 이러한 조직에서 일할 때 더 낮은 급여를 받는 것도 감수할 수 있다고 답변했다.

이와 동시에 설문조사에 응한 소비자 중 48%가 지속 가능성에 대한 기업의 약속을 신뢰하고 있으며, 응답자의 64%는 앞으로 1년 동안 이에 대한 대중의 관심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한다.

2021년 2월에 실시한 조사에서 직원 4명 중 1명이 올해 이직을 계획하고 있다고 답변한 점을 고려하면 기업은 지속 가능성을 중시하는 경쟁 업체에 인재를 빼앗길 수 있는 위험에 직면할 수 있다.

◇환경 지속 가능성이 개인 투자 결정에도 영향

조사 대상 개인 투자자의 48%는 이미 투자 포트폴리오에서 환경 지속 가능성을 고려하고 있으며, 약 5분의 1(21%)은 앞으로도 이러한 기조를 유지할 가능성이 높다고 응답했다. 조사 대상 개인 투자자의 59%는 내년에 보유 주식을 환경 지속성 요인에 따라 매입하거나 매각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쇼핑객과 여행자들은 환경 지속 가능성을 위해 기꺼이 더 많은 돈을 지불할 것

코로나가 많은 개인에게 재정적 영향을 줬음에도 불구하고, 조사 대상 소비자의 54%는 지속할 수 있거나 환경적으로 책임지는 브랜드에 대해 더 많은 돈을 지불할 의사가 있다고 답변했다.

또한 설문 조사 대상 소비자의 55%는 브랜드를 선택할 때 지속 가능성이 매우 중요하다고 답변했으며, 이는 IBM이 코로나 전에 실시한 소비자 조사 때보다 22% 더 높은 수치다. 조사 대상 소비자 10명 중 6명 이상이 환경에 미치는 부정적 영향을 줄이기 위해 구매 행태를 바꿀 용의가 있다고 답했는데, 이렇게 답변한 소비자의 비율은 인도(78%)와 중국(70%)에서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동 수단에 관해서, 세 명 중 약 한 명은 그들의 개인적인 이동 수단이 기후 변화에 영향을 미친다고 강하게 믿고 있다. 전 세계 소비자 중 82%는 비용이 더 들더라도 환경친화적인 교통수단을 선택할 것이라고 답했지만, 인도인의 95%, 중국인의 91%에 비해 미국인의 64%만이 이에 동의했다.

[1] IBM 기업 가치 연구소는 환경 지속 가능성에 대한 소비자의 의견과 관점을 더 잘 이해하기 위해 2021년 3월 세계 9개국(미국, 인도, 영국, 캐나다, 독일, 멕시코, 스페인, 브라질, 중국) 성인 1만4000여 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했다.
[2] 전체 잠재 노동 인구란 정규직 또는 파트타임으로 고용됐거나, 비고용 상태이지만 현재 구직 중인 설문 응답자 또는 학생, 견습생을 의미한다.

웹사이트: http://www.ibm.com/kr

언론 연락처

한국IBM 홍보대행
웨버샌드윅코리아
차수민 사원
02-6250-7075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