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 수입차 렌트 서비스 ‘카로’, 반도체 수급난 속 이용자 급증

‘카로’ 주목받는 이유는? 반도체 부족으로 신차 출고 지연되자 자동차 렌트 서비스 이용자 급증
차량이 즉시 필요한 소비자들에게 카로 등 1개월 단위 자동차 렌트 서비스가 대체재 역할 수행
카로, 메르세데스벤츠 E250 등 최신 수입차 23종 1개월 단위로 계약해 이용할 수 있어

출처: 비마이카
2021-04-23 16:07
  • 반도체 부족으로 신차 출고가 지연되자 최신 수입차 렌트 서비스 카로의 이용자가 늘고 있다(사진: 레인지로버 코리아 제공)

    반도체 부족으로 신차 출고가 지연되자 최신 수입차 렌트 서비스 카로의 이용자가 늘고 있다(사진: 레인지로버 코리아 제공)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04월 23일 -- 반도체 수급난 여파로 신차 출고가 지연되자 최신 수입차 렌트 서비스 ‘카로’ 이용자가 급증했다.

자동차 주요 부품인 차량용 반도체의 수급난으로 현대차, 폭스바겐, 포드, 아우디, GM, 테슬라 등 국내외 주요 완성차 업체 대부분이 생산 차질을 겪고 있고, 이로 인해 차량의 고객 인도 지연이 만성적으로 발생하고 있다. 이러한 난관 속에 당장 차량이 필요한 소비자들은 1개월 단위 자동차 렌트 서비스를 찾고 있다.

수입차 렌트 서비스를 운영하는 카로는 최근 카로 신규 회원 가입자 수가 전월 대비 280% 증가했으며 이중 약 30%는 신차 주문 후 출고지연으로 인해 일시적인 이용을 목적으로 가입한 회원이라고 밝혔다. 신차 출고지연으로 인한 고객 불편을 이용 기간이 유연한 월간 렌트 서비스가 채우고 있다.

실제로 카로를 이용한 경험이 있는 최앤리법률사무소 최철민 변호사는 “차가 필요한 시점에 바로 차량을 이용하고 유연하게 반납할 수 있어 편리했다”며 “차량이 급하게 필요한 모든 소비자에게 카로 렌트 서비스는 최적의 대안”이라고 평가했다.

카로는 레인지로버 벨라 D300, 포르쉐 718 박스터 등 인기 수입 차종을 신청 다음날부터 이용할 수 있는 최신 수입차 전문 렌트 서비스로 별도 약정 없이 1주일 또는 1개월 단위로 유연하게 빌려 탈 수 있다는 점이 큰 장점이다.

카로는 최근 반도체 수급난으로 신차 출고 일정이 밀려 신규 가입과 문의가 대폭 증가하고 있고 보유 차량이 거의 소진된 상황이라면서 차량이 즉시 필요한 분들에게 카로가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차량 증차를 빠르게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비마이카 카로 사업부 개요

카로는 현재 벤츠 E클래스, 포르쉐 718박스터 등 6개 수입차 브랜드 23종의 차량을 서비스하고 있으며 상세 이용정보는 카로 공식 웹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카로 공식 홈페이지: https://www.mycaro.co.kr

웹사이트: http://www.bemycar.co.kr

언론 연락처

비마이카
카로 서비스팀
노혁인
1522-4287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