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화학, 미용필러 이브아르 출시 10주년 기념 심포지엄 개최

한국·중국·유럽 시장별 글로벌 사업전략 공개

출처: LG화학 (코스피 051910)
2021-05-24 15:17
  • LG화학 김혜자 에스테틱사업부장이 이브아르 10주년 심포지엄에서 오프닝 스피치를 하고 있다

    LG화학 김혜자 에스테틱사업부장이 이브아르 10주년 심포지엄에서 오프닝 스피치를 하고 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05월 24일 -- LG화학은 국산 최초의 미용필러 ‘이브아르(YVOIRE)’ 출시 10주년을 기념해 서울 강남 그랜드인터컨티넨탈 호텔에서 국내 의료진 60여 명을 초청해 심포지엄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글로벌 고객들의 참여를 위해 LG화학이 구축한 온라인 플랫폼을 통해 동시 생중계됐다.

이날 오프닝 스피치에 나선 LG화학 김혜자 에스테틱사업부장은 “이브아르의 10년 성과를 통해 확보한 아시아 시장에서의 리더십을 바탕으로 모양 안정성(필러 시술 부위의 안정적인 모양 유지)에 최적화된 프리미엄 브랜드 와이솔루션 제품을 집중적으로 육성할 계획”이라며 “고객 관점의 실질적 솔루션을 지속해서 제시하는 글로벌 에스테틱 브랜드로 키워나가겠다”고 말했다.

◇10년간 1000만 개 판매성과 및 글로벌 사업 확장 전략 발표

LG화학은 이브아르의 글로벌 톱 브랜드 육성을 위해 보툴리눔톡신 등 연계사업 진출 및 해외사업 확장에 적극적으로 나선다.

LG화학은 현재 중국 등 아시아 지역을 중심으로 유럽, 중남미 시장까지 총 44개국에 이브아르를 수출하고 있으며 10년 누적 판매량은 약 1000만 실린지에 달한다.

전 세계에서 1분당 2개씩 사용되고 있던 셈으로 2016년부터 5년 연속 코트라(KOTRA) 차세대 세계 일류상품에 선정된 바 있다. 특히 중국 시장에선 2016년부터 매해 약 25%의 점유율로 5년 연속 1위를 기록하며 시장지배력을 확고히 하고 있으며, LG화학은 내년까지 중동, 동남아 지역으로 시장을 넓혀 해외 진출 국가를 58개국으로 확장한다는 계획이다.

LG화학은 이브아르의 성공 요인으로 중국 시장 선제적 진출, 고객 관점의 제품 업그레이드 등을 꼽았다. LG화학은 2013년 중국 내 두 번째 해외업체로 일찌감치 진입해 당시 고가 및 저가로 양극화됐던 시장에서 중가의 고품질-가성비 시장을 선점해 단 3년 만에 시장점유율 1위를 꿰찼다.

또 이브아르 제품의 탄성 등을 개선한 프리미엄 브랜드 와이솔루션(Y-SOLUTION)을 2018년 국내시장에 추가 론칭해 프리미엄 시장 공략을 위한 경쟁력을 한층 더 강화했으며, 최근엔 손잡이 부분에 미끄럼 방지 재질을 입힌 주사기 개발하고 재활용 가능한 내부 포장재로 변경 등 고객 관점의 제품 업그레이드에도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에스테틱 사업의 지속 성장을 위한 글로벌 사업전략 관련 국내의 경우 지난해 말부터 ‘엑소코바이오’의 병원 전용 화장품을 도입해 공동판매하고 있으며, 향후 ‘파마리서치바이오’가 개발 중인 보툴리눔톡신도 추가 확보해 포트폴리오를 강화할 예정이다.

중국 시장에선 와이솔루션 신규 론칭으로 프리미엄 시장으로 사업영역을 확대해 1위 지위를 확고히 할 계획이며, 유럽 시장에선 독일 등 현지 임상 데이터 기반의 학술적 마케팅 강화로 주요국 수출 규모 확대에 집중할 방침이다.

웹사이트: http://www.lgchem.com

언론 연락처

LG화학
커뮤니케이션팀
김주남 책임
02-3773-3755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