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한덴마크대사관, 2021 P4G 서울 정상회의 및 녹색 미래 주간 참가

2021-05-26 11:40
  • 주한덴마크대사관이 ‘P4G(녹색성장 및 글로벌 목표 2030을 위한 연대) 녹색 미래 주간’ 및 ‘2021 P4G 서울 정상회의’에 참여한다

    주한덴마크대사관이 ‘P4G(녹색성장 및 글로벌 목표 2030을 위한 연대) 녹색 미래 주간’ 및 ‘2021 P4G 서울 정상회의’에 참여한다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05월 26일 -- 주한덴마크대사관이 5월 24일(월)~29일(토) 열리는 ‘P4G(녹색성장 및 글로벌 목표 2030을 위한 연대) 녹색 미래 주간’ 및 5월 30일(일)~31일(월) 열리는 ‘2021 P4G 서울 정상회의’에 참여한다.

2018년 1차 P4G 정상회의 개최국인 덴마크는 주한대사관과 왕실을 포함, 공공 및 민간 부문에 걸쳐 총 11개 P4G 공식 행사와 8개 부대 행사에 참가 예정이다.
 
먼저 유엔 지속가능발전목표를 주제로 한 P4G 기본 세션에는 외교부를 포함해 5개 덴마크 부처가 참가한다. 이 가운데 △식량·농업 세션(라스무스 프렌 농수산식품부 장관) △에너지 세션(댄 요르겐슨 기후에너지유틸리티부 장관) △순환 경제 세션(레아 베르멜린 환경부 장관) △도시 세션(플레밍 묄러 모르텐센 개발 및 노르딕 협력부 장관)에는 장관급 참여가 예정돼 있다.

이외에 알라푸드 인그리디언트, 댄포스, 그런포스, 헤닝 라르센 아키텍츠, 오스테드, 투굿투고 등 유수의 덴마크 기업들 대표 및 고위급 인사들이 기본·특별 세션 연사와 패널리스트 등으로 대거 참가한다.

녹색 미래 주간에 열리는 공식 행사에는 프레데릭 덴마크 왕세자, 오르후스시, 덴마크 에너지청, 덴마크 해운 연합 및 세계 해양 포럼 등이 공공 부문에서 참여한다. 프레데릭 왕세자는 29일(토) 열리는 미래 세대를 주제로 한 특별 세션에 참여할 예정이다.

민간 부문에서는 코펜하겐 인프라스트럭처 파트너스, 댄포스, 레고, 플라스틱스 등이 참가하며, 인도주의적 비정부 기구 덴처치에이드와 덴마크 대학생들도 참여 예정이다.

공식 행사 외에도 덴마크 측이 준비한 P4G 부대 행사도 개최된다.

총 5개 행사가 덴마크 주도로 열리며 이 가운데 3개는 주한덴마크대사관이 공동 주최한다. △‘대한민국-덴마크-콜롬비아 미래 세대와 그린 스마트 교육’ 특별 세션(5월 24일) △‘바이오 가스와 그린 수소: 지구적 문제 해결을 위한 분산 에너지 솔루션’ 세션(5월 27일) △‘Offshore Wind Korea: 12GW and Beyond’ 세션(5월 28일)이다.

주한덴마크대사관은 2021 P4G 서울 녹색미래 정상회의에 대해 국제사회의 녹색 전환 어젠다를 더 발전시키는 주요 플랫폼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며 이런 중요한 행사를 성공적으로 기획한 한국에 박수를 보내며 한국이 국제사회의 기후 변화 대응에 선도적인 목소리를 내는 국가로 거듭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평가했다.

덴마크가 참가하는 P4G 공식 및 부대 행사 정보는 주한덴마크대사관 공식 홈페이지에서 열람할 수 있다.

주한덴마크대사관 개요

주한덴마크대사관(대사 아이너 옌센)은 한국에 주재하는 덴마크 외교사절단의 공관이다. 양국은 1959년 3월 11일에 외교 관계를 수립했으며, 대사관 주요 업무로는 △한국 정부와의 외교·교섭 △수출·통상 진흥 △덴마크 외교 정책 및 문화 홍보 △한국 거주 덴마크 국민의 보호·여권 발급 △덴마크 기업의 한국 진출 지원 등이 있다.

덴마크 참가 P4G 행사 개요: https://bit.ly/2Srf6ne

웹사이트: https://sydkorea.um.dk/ko

언론 연락처

주한덴마크대사관
공보과
이성아 선임 공보관
02-6363-4810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