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 전기차 픽업 충전 시범 서비스 론칭

출처: 기아 (코스피 000270)
2021-05-27 12:30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05월 27일 -- 기아가 전기차 고객들의 충전 편의성을 강화하기 위해 픽업 충전 시범 서비스를 론칭한다고 27일 밝혔다.

기아가 새롭게 선보이는 픽업 충전 서비스는 기아의 전기차를 보유한 고객들을 대상으로 고객이 원하는 위치에서 차량을 픽업해 가까운 충전소에서 차량을 충전한 후 다시 고객이 원하는 위치로 차량을 인도해주는 온디맨드(On-Demand)[1] 충전 대행 서비스다.

기아는 고객들이 언제 어디서나 편리하게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도서·오지 지역을 제외한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24시간 서비스를 운영한다는 방침으로, 고객들이 전기차 픽업 충전 서비스를 모바일을 통해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전용 앱인 ‘이온(eON)’을 새롭게 선보였다.

픽업 충전 서비스를 이용하고자 하는 고객은 이온(eON) 앱에서 원하는 날짜와 시간, 차량 픽업 위치, 차량 수령 위치 등을 설정하고 예약을 확정하면 된다. 단 이용 시간의 3시간 전까지는 반드시 예약을 해야 한다.

예약 절차가 완료되면 서비스 담당 기사가 고객이 지정한 장소에서 차량을 픽업하고 인근 충전소에서 기본 80%까지 차량을 충전한 후 고객이 원하는 장소로 다시 차량을 가져다준다. 서비스 이용 고객은 이온(eON) 앱을 통해 서비스 이용 중 담당 기사에 관한 정보와 차량의 위치, 서비스 진행 현황 등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도 있다.

이온(eON) 앱은 시범 서비스 기간에는 안드로이드 체제에서만 서비스되며, 정규 서비스 오픈 시 iOS 체제에서도 이용할 수 있을 예정이다. 기아는 시범 서비스를 통해 고객 수요 및 운영 데이터 등을 확보하고, 서비스 품질을 보다 강화해 하반기 중 정규 서비스를 선보일 계획이다.

정규 서비스에서는 ‘디지털 키(Digital Key)’[2] 기술과 연계해 고객이 차량과 다른 곳에 있는 경우에도 차량 픽업 및 충전이 가능하도록 할 예정이다(디지털 키가 적용되지 않은 기존 기아 전기차 고객은 픽업 충전 전담 직원에게 키를 직접 인계해 서비스 이용할 수 있음). 또한 서비스 과정에서 차량의 충전 상태와 예상 충전 시간 등 더욱 다양한 정보를 고객이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편의성을 크게 높이고, 기계식 세차 서비스까지 서비스의 영역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한편 기아는 픽업 충전 서비스 론칭을 기념하기 위해 기아 전기차 고객을 대상으로 사전 체험 이벤트를 진행한다.

기아 전기차 고객 중 이온(eON) 앱을 설치하고 회원가입을 한 750명에게 선착순으로 서비스를 1회 무료 이용할 수 있는 쿠폰(충전 비용 포함)을 지급하며, 서비스 이용 후 설문조사 참여 시 커피 쿠폰까지 추가 증정한다(쿠폰은 6월 15일까지 사용할 수 있음).

기아의 전기차 픽업 충전 서비스와 이벤트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기아 홈페이지와 이온(eON) 앱 또는 YW모바일 고객센터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기아는 전기차를 이용하는 고객분들이 일상에서 가장 흔하게 느끼는 충전에 대한 불편과 고민을 덜어드리기 위해 온디맨드 픽업 충전 서비스를 선보이게 됐다며, 고객에게 더 큰 만족감을 드릴 수 있도록 시범 서비스 기간 고객 의견을 적극적으로 청취해 서비스 품질을 지속해서 발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1] 소비자의 수요에 맞춰 즉각적으로 맞춤형 제품 및 서비스를 제공하는 경제 활동
[2] 스마트폰을 이용해 차량의 도어를 오픈하고 시동까지 걸 수 있는 앱이나 카드키

웹사이트: http://www.kia.co.kr

언론 연락처

기아
홍보팀
02-3464-2105
이메일 보내기

YW모바일 고객센터
1811-2827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