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데미아, 첫 출시한 신용 카드로 일본 결제 카드 시장 진출

JIS2 표준에 부합하는 비접촉 카드를 일본 내 주요 발행사와 핀테크 발행사에 공급

출처: IDEMIA
2021-05-31 15:40
  • 아이데미아가 첫 출시한 신용 카드로 일본 결제 카드 시장에 진출한다

    아이데미아가 첫 출시한 신용 카드로 일본 결제 카드 시장에 진출한다

도쿄--(Business Wire / 뉴스와이어) 2021년 05월 31일 -- 글로벌 증강 신원 확인 및 결제 카드 발행, 결제 솔루션 업계를 선도하는 아이데미아(일본 사무소: 도쿄 시부야 구, 일본 영업 부사장: 노부요시 네주(Nezu Nobuyoshi))가 JIS2 표준에 부합하고 비자(Visa)와 JCB, 기타 브랜드의 인증을 획득한 듀얼 인터페이스 신용 카드를 일본 내 금융 기관에 공급할 예정이라고 31일 발표했다.

아이데미아의 듀얼 인터페이스 신용 카드는 카드 표면에 마그네틱 선을 내장해 최종 사용자에게 한층 뛰어난 보안성과 비접촉 결제 서비스를 선사한다.

아이데미아는 그동안 일본에서 핀테크 발행사와 주요 발행사를 대상으로 비접촉 듀얼 인터페이스 카드를 공급하며 입지를 다졌다. 아이데미아가 카드를 공급한 핀테크 발행사와 주요 발행사로는 각각 업사이더(UPSIDER, Inc.), 도요타 파이낸스 코퍼레이션(Toyota Finance Corporation)을 예로 들 수 있다.

노부요시 네주 부사장은 “JIS2 표준에 부합하는 첫 비접촉 카드를 출시하게 돼 자랑스럽다”며 “일본 소비자들의 눈높이에 맞는 솔루션을 공급하기 위해 일본의 주요 발행사 및 핀테크 발행사와 협력한 점도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아이데미아는 전 세계 결제 시장에서 탄탄한 입지와 전문성을 다지며 진화하는 시장과 핀테크 수요 증가세를 뒷받침할 준비를 마쳤다”며 “전 세계 금융 기관들이 사용하고 있는 아이데미아 결제 카드의 보안 및 비접촉 기능을 꾸준히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일본 발행사들은 아이데미아 비접촉 카드를 스마트 PIN(Smart PIN)과 같은 아이데미아 스마트 디지털 솔루션 포트폴리오와 통합할 수 있다. 이를 통해 디지털 채널 및 스마트 인스턴트 발급 등을 통해 발행했던 카드 PIN 번호를 확보, 지점이나 점내에 즉시 카드를 인도할 수 있다. 소비자들도 휴대폰에 카드를 탭하는 간단한 방식으로 카드를 활성화하는 아이데미아 커넥트(IDEMIA Connect)로부터 혜택을 누릴 수 있다.

한편 아이데미아는 전 세계 금융 기관들을 위한 각종 솔루션을 개발·확대해 왔다. 핀테크 기업과 네오뱅크(neobank)가 혁신적인 카드 및 디지털 결제 솔루션을 배치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핀테크 액셀러레이터 카드 프로그램(Fintech Accelerator Card Program), 금융 기관용 단대단 지속 가능 포트폴리오 ‘그린페이(GREENPAY)’를 예로 들 수 있다.

아이데미아(IDEMIA) 개요

증강 신원 확인 분야 세계 선도 기업 아이데미아는 일반 시민과 소비자들이 물리적 공간과 디지털 공간에서 일상의 중요한 행위들(결제, 연결, 여행 등)을 수행할 수 있는 신뢰할 만한 환경을 제공하고 있다. 신원 보안을 유지하는 것은 우리가 사는 현대사회에서 일을 수행하는 데 필수적인 사항이 됐다. 회사는 증강 신원 확인 기술을 옹호함으로써 개인이나 물체 등 모든 것을 위해 언제 어디서나 보안이 중요할 때면 이 기술 자산을 생각하고 생산하며 사용하고 보호하는 방식을 혁신한다. 회사는 개인 정보와 신뢰성을 보장할 뿐 아니라 세계 금융, 통신, 신원 확인, 치안, 사물인터넷(IoT) 부문의 고객을 위해 안전하고 인증되며 입증된 거래를 보증한다. 아이데미아는 전 세계에서 1만5000여명의 직원을 고용하고 있으며 180개국 고객에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자세한 정보는 웹사이트(www.idemia.com)를 참조하거나, 트위터(@IDEMIAGroup)를 팔로우하면 된다.

비즈니스 와이어(businesswire.com) 원문 보기: https://www.businesswire.com/news/home/20210530005019/en/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에서 원하는 언어로 작성한 원문을 한국어로 번역한 것이다. 그러므로 번역문의 정확한 사실 확인을 위해서는 원문 대조 절차를 거쳐야 한다. 처음 작성된 원문만이 공식적인 효력을 갖는 발표로 인정되며 모든 법적 책임은 원문에 한해 유효하다.]

웹사이트: https://www.idemia.com/

이 보도자료의 영어판 보기

언론 연락처

아이데미아(IDEMIA)
미디어 문의
레드힐 커뮤니케이션즈(REDHILL Communications)
펠리시아 키리악(Felicia Chiriac)
felicia.chiriac@redhill.asia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