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려사이버대 전기전자공학과, 4차 산업혁명 시대 창의적 공학 인재 양성

2021-06-04 12:00
  • 고려사이버대 원형 스튜디오

    고려사이버대 원형 스튜디오

  • 고려사이버대 원형 스튜디오

    고려사이버대 원형 스튜디오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06월 04일 -- 고려사이버대학교 전기전자공학과(학과장 권오상)는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기술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하는 창의적 공학 인재를 양성한다고 밝혔다.

고려사이버대 전기전자공학과는 교육부가 추진한 ‘선취업-후진학 특성화 사업’에 선정돼 2013년 국내 사이버대 최초로 개설됐다. 국내 사이버대 전기전자공학과 중 최다 재학생을 보유하고 있다.

다섯 분야로 세분된 교육과정은 각계에 종사하는 재학생들의 교육수요를 충족한다. ‘전기’ 트랙에서는 전기를 효과적으로 변환, 운송, 소비하는 데 필요한 기술 원리를, ‘전자’ 트랙에서는 반도체, 컴퓨터, 제어, 신호처리 등의 기술 원리를 다룬다. ‘정보통신’ 트랙에서는 초연결 사회의 기반이 되는 정보처리기술과 통신 네트워크 기술의 원리를 학습할 수 있다. ‘에너지’ 트랙에서는 에너지를 효율적으로 생산하고 관리하는 기술 원리를, ‘소방전기’ 트랙에서는 소방전기 시설에 대한 이해와 화재 예방 및 안전관리에 필요한 기술 원리를 다룬다.

특히 클라우드 기반의 가상 실험실(Virtual Lab)을 제공하는 점이 주목할 만하다. 재학생들은 가상 실험실 프로그램을 통해 온라인으로 전기전자공학실험을 수행하며 이론뿐만 아니라 실무 역량을 함양할 수 있다.

또 실무 경험을 갖춘 교수진이 고려대, 유관기관 등과 협력해 교육과정을 공동 개발하며 학생들과 매년 300여개에 달하는 프로젝트 및 논문을 진행한다.

졸업 후에는 4년제 학사학위 취득과 함께 전기·정보통신·소방 분야 등 다양한 국가기술자 경력증의 초급 자격이 부여돼 진로 선택의 폭을 넓힐 수 있다.

고려사이버대 전기전자공학과 권오상 학과장은 “우리 학과는 가상 실험실을 기반으로 소프트웨어와 하드웨어를 균형 있게 교육한다”며 “시대가 요구하는 폭넓은 분야의 다양한 학문을 배울 수 있도록 해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는 공학도를 양성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고려사이버대학교는 6월 1일부터 7월 9일까지 2학기 신·편입생 모집을 진행한다. 모집 학과는 △창의공학부(전기전자공학과, 기계제어공학과, 소프트웨어공학과, 정보관리보안학과, 디자인공학과) △미래학부(빅데이터 전공, 인공지능 전공, 신산업기술경영 전공) △경영학부(경영학과, 세무·회계학과, 부동산학과, 문화예술경영학과) △상담학부(상담심리학과, 청소년상담학과) △휴먼서비스학부(사회복지학과, 보건행정학과, 아동학과, 평생·직업교육학과) △실용어학부(실용외국어학과, 아동영어학과) △한국어·다문화학부(한국어교육 전공, 다문화·국제협력 전공) △법·경찰학부(법학과, 경찰학과)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 혹은 대표전화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고려사이버대학교 개요

고려사이버대학교는 2001년 ‘창조와 봉사’의 교육 이념을 바탕으로 설립된 국내 최초의 사이버대학교로, 대한민국 대표 명문 대학인 고려대학교와 함께 고려중앙학원에 소속된 4년제 고등교육기관이다. 우수한 교육 과정, 체계적인 학생 지원, 국내외 최고 기관들과 산학 협력을 통해 고려대학교의 교육 철학을 사이버 교육으로 구현하고 있다. 2001년 7개 학과, 입학생 796명으로 시작한 고려사이버대학교는 2021년 현재 8개 학부, 19개 학과, 9개 전공, 재적생 수 1만여 명 이상의 종합 대학교로 성장했다.

웹사이트: http://www.cuk.edu

언론 연락처

고려사이버대학교
입학홍보팀
구지혜
02-6361-2019
이메일 보내기

문의
02-6361-2000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