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문화재단, ‘드림 아트 따릉이’ 디자인 공모 실시

6.7(월)~7.2(금), 공공자전거 ‘따릉이’에 시민 상상 더하는 ‘포르쉐 드림 아트 따릉이(가칭)’ 디자인 공모
포르쉐코리아 사회공헌 캠페인 ‘포르쉐 두 드림’ 기부금 활용한 민관협력 공공예술 프로젝트
‘따릉이’ 규격에 맞춰 차체·바퀴·탑튜브 등에 적용 가능한 디자인 아이디어받아
‘따릉이’ 디자인에 관심 있는 대한민국 국민 누구나 참여 가능
선정작, 따릉이 300대에 디자인 적용 후 올 연말 공개

2021-06-07 11:13
  • 서울문화재단과 포르쉐코리아가 공모하는 아트따릉이 디자인 포스터

    서울문화재단과 포르쉐코리아가 공모하는 아트따릉이 디자인 포스터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06월 07일 -- 서울문화재단(대표이사 직무대행 유연식)은 포르쉐코리아(대표 홀가 게어만)와 함께 서울시 공공자전거 ‘따릉이’에 시민의 예술적 상상력을 더하는 ‘포르쉐 드림 아트 따릉이(가칭)’ 디자인 공모를 6월 7일(월)부터 7월 2일(금)까지 4주간 진행한다.

‘포르쉐 드림 아트 따릉이(가칭)’는 포르쉐코리아 사회공헌 캠페인의 기부금을 통해 진행하는 공공예술 프로젝트다. 이미 친숙한 공공자전거 ‘따릉이’에 시민이 제안한 디자인을 반영해 일상의 즐거움을 제공하고 자전거 이용 확대에 기여하기 위해 마련됐다.

공모 주제는 ‘친환경 도시 서울을 달리는 따릉이, 예술적 상상을 덧입다’다. 공모 과제는 기존의 ‘따릉이’ 차체 규격과 브랜드 CI 로고는 변형 없이 유지한 상태에서, 자전거를 구성하는 차체·바퀴(휠)·안장지지대(시트스테이)·윗대(탑튜브)·아랫대(다운튜브)·갈퀴(포크) 등에 적용할 수 있는 다양한 디자인 아이디어다.

기존 브랜드 로고와 체인케이스 로고는 변경 없이 ‘따릉이’에 필수로 넣어야 하며 바탕 도색과 그래픽 색상은 3가지까지 제안할 수 있다. 바퀴(휠) 부위는 단색 적용과 그래픽 작업이 모두 가능하다.

디자인 공모에 참여를 희망하는 사람은 서울문화재단 누리집에서 지정양식의 참가신청서와 디자인 제안 파일을 받아 작성한 후 7월 2일(금) 오후 6시까지 접수하면 된다. ‘따릉이’ 디자인에 관심이 있는 대한민국 국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접수된 제안은 외부 전문가의 서류심의를 거쳐 △대상(상금 500만원) △최우수상(상금 200만원) △우수상(상금 100만원) 등 총 3편을 선정해 시상한다. 당선작은 7월 넷째 주 중 서울문화재단 누리집을 통해 발표한다. 서류심의는 △작품계획 적합성 △예술성 및 완성도 △실현 가능성 등의 기준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대상으로 선정된 디자인은 약 300대의 신규 ‘따릉이’에 적용돼 올해 연말 ‘아트따릉이(가칭)’로 시민에게 공개할 계획이다. 기존의 ‘따릉이’ 이용과 동일한 방식으로 누구나 쉽게 탑승할 수 있다.

유연식 서울특별시 문화본부장(대표이사 직무대행)은 “이번 프로젝트는 서울시민에게 친숙한 공공자전거에 예술적 상상력을 더해 즐거움을 경험하도록 하는 공공예술의 하나”라며 “서울에 활력을 더해줄 따릉이 디자인 공모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공모와 관련한 더욱 자세한 내용은 서울문화재단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공모 관련 문의는 미래전략팀으로 전화하면 된다.

웹사이트: http://www.sfac.or.kr

언론 연락처

서울문화재단
홍보IT팀
홍지형 주임
02-3290-7065
이메일 보내기

공모 관련 문의
미래전략팀
02-3290-7057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