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개인사업자 CB 예비허가 획득

출처: 신한카드
2021-07-14 09:05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07월 14일 -- 신한카드(사장 임영진)는 13일 금융위원회로부터 개인사업자 CB 예비허가를 획득해 개인사업자 신용평가업을 영위하는데 한발 더 다가섰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예비허가는 지난해 8월 개정 신용정보법 시행 이후 금융회사가 개인사업자 CB 인가를 받은 첫 번째 사례로, 이번 결정이 본허가 심사에서 확정되면 신한카드는 보유 가맹점 결제정보 등을 활용해 개인사업자 신용평가업을 영위하게 된다.

신한카드는 2019년 4월 금융위원회 1차 혁신금융사업자로 선정된 후, 그해 10월 ‘MyCredit(마이크레딧)’이란 고유 브랜드를 론칭하고 인터넷 은행 등 외부 금융사에 신용평가 서비스를 제공하면서 기반을 다져왔다.

이번 인가 획득을 계기로 신용평가 사업 본격화에 동력을 얻게 됐다. 신한카드는 개인사업자 및 가맹점 기반으로 축적된 데이터 이외에도 외부 기관으로부터 이종 데이터를 적극적으로 수집해나가고 AI 알고리즘을 활용해 개인신용으로는 제대로 평가받지 못했던 개인사업자의 금융 접근성을 강화하는 혁신적 서비스를 개발해나가는 데 사업 역량을 집중할 예정이다.

특히 신한카드 고유의 개인사업자 신용평가는 신용정보 서비스 유통에 그치는 것이 아니라 사업자 전용 금융상품 외에도 대출 중개, 경영진단 등 카드 비즈니스와 접목한 특화 서비스 개발과 연계해 시장 내 영향력을 점차 높여나간다는 복안이다.

신한카드는 이번 금융권 최초 개인사업자 CB 예비허가 획득이 카드업의 경계를 허물고 혁신금융을 기반으로 새로운 성장 기회를 얻는 점에서 카드 업계에 큰 의미가 있다며, 개인사업자에 대한 보다 정교하고 다양한 신용평가 체계를 마련하고 이를 통해 차주별 위험 특성에 맞는 다양한 금융상품 개발 등 데이터 금융을 선도하고 금융 소외 계층을 포용하는 데 최선의 노력을 다해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웹사이트: http://www.shinhancard.com

언론 연락처

신한카드
홍보팀
02-6950-8466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