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투글로벌센터, 미국·유럽·중국 진출 집중성장캠프 최종 기업 선정

글로벌 성장 지원 프로그램 ‘Boot-X’ 데모데이 개최, 해외 평가 통해 20개사 선발
사용자 경험 조사·잠재 파트너사 미팅·고객 반응 파악 등 시장 검증 위한 전 주기 혜택 제공

2021-07-15 09:30
  • 온라인을 통해 진행된 해외 진출 집중성장캠프 데모데이

    온라인을 통해 진행된 해외 진출 집중성장캠프 데모데이

  • 온라인을 통해 진행된 해외 진출 집중성장캠프 데모데이

    온라인을 통해 진행된 해외 진출 집중성장캠프 데모데이

  • 본투글로벌센터 로고

    본투글로벌센터 로고

성남--(뉴스와이어) 2021년 07월 15일 -- 본투글로벌센터(센터장 김종갑)는 정보 통신 기술(ICT) 분야 초기 스타트업의 글로벌 진출을 위한 해외 진출 집중성장캠프(Boot-X Program) 데모데이를 7월 6일부터 3일간 온라인을 통해 개최했다고 15일 밝혔다. 본투글로벌센터는 딥테크 기업의 글로벌 진출 및 협력을 지원하는 기관이다.

올해 2회째를 맞은 해외 진출 집중성장캠프는 미국·중국·유럽 진출을 준비하는 ICT 기술 기반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하는 글로벌 성장 지원 프로그램이다.

기업이 목표한 해외 시장에 대한 이해를 높이기 위해 이상적 고객 목록 및 고객 가치 제안을 설정한 뒤 세일즈 및 마케팅 전략을 세우는 9주간의 집중 교육 과정(1단계)과 제품에 대한 현지 고객 반응을 확인하는 12주간의 현지 시장 검증 과정(2단계)으로 구성됐다.

해외 진출 집중성장캠프는 올 4월 97개 신청 기업 가운데 평가를 거쳐 44개 기업이 선발됐다. 선발 기업은 현지 전문가와 일대일 컨설팅을 통해 현지 진출 전략을 가다듬는 1단계 교육 과정을 마쳤다.

이번 데모데이는 1단계 교육 과정을 수료한 44개 기업 가운데 2단계 시장 검증 과정 지원 혜택을 받을 20개 기업을 선발하기 위해 마련됐다. 해외 평가 위원을 대상으로 제한된 시간 안에 기업별 서비스 및 기술을 소개하고, 질문에 답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평가에는 현지 창업 기획자, 크로스보더 벤처 캐피털 등 주요 스타트업 전문가가 직접 나섰다.

이날 데모데이 결과 △비즈니스캔버스 △모인 △라이트브라더스 △파블로항공 △리콘랩스 등 20개 기업이 최종 선정됐다.

최종 선정 기업은 사용자 경험 조사, 잠재 고객 인터뷰, 잠재 파트너사 미팅 등을 통해 현지 시장 반응을 직접 파악할 기회를 얻는다. 현지에 있는 시장 네트워크 보유 전문가가 기업별로 배정되며, 모든 과정은 온라인을 통해 진행된다.

김종갑 본투글로벌센터장은 “해외 진출 집중성장캠프는 혁신 기술과 역량을 갖춘 ICT 스타트업이 현지 시장 진입에 필요한 역량을 짧은 시간 안에 강화할 수 있는 효율적인 프로그램”이라며 “현업과 병행할 수 있는 현실 가능한 글로벌 스타트업 교육 프로그램인 만큼 더 발전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본투글로벌센터 개요

본투글로벌센터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기관으로 유망 기술을 보유한 혁신 기술 기업이 세계 시장으로 진출할 수 있도록 △유망 기술 전문 기업 발굴 △글로벌 지향 교육·훈련 △해외 진출 가교 역할 △해외 진출 지속 가능 전문 컨설팅 △입주 공간 등을 지원한다. 특히 해외 진출에 필요한 법률, 특허, 회계, 마케팅, 투자 유치, PR 등에 대해 내부 전문가들이 1차적으로 진단하고 2차적으로 외부 민간 전문 기관에 연계하는 실질적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한다. 2013년 9월 개소 이래 2021년 6월까지 지원기업에 투자유치 연계한 금액은 1조4387억원에 달하며, 컨설팅 건수는 총 1만3549건에 이른다. 해외 법인 설립 85건, 해외 사업 계약·제휴 596건, 해외 지식 재산권 출원 914건 등이다.

웹사이트: http://www.born2global.com

언론 연락처

본투글로벌센터
글로벌경영컨설팅팀
이지나 PR 매니저
031-5171-5633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