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질랜드 항공보안서비스, 스미스 디텍션의 UV 광원 트레이 소독 키트 도입

뉴질랜드 항공보안서비스, 스미스 디텍션의 UV 기술 활용해 코로나19 전파 위험 완화 및 공공 안전 강화 도모

2021-07-20 10:25

오클랜드, 뉴질랜드--(Business Wire / 뉴스와이어) 2021년 07월 20일 -- 뉴질랜드 항공보안서비스(AvSec)가 국가 전역 공항의 공중 보건 및 공공 안전을 강화하기 위해 스미스 디텍션(Smiths Detection)의 자외선(UV) 광원 트레이 소독 키트 18대를 배치했다고 스미스 디텍션이 19일 발표했다.

스미스 디텍션의 UV 소독 키트는 제 3자 연구소의 검사를 마친 제품으로 검색대 트레이에서 발견되는 코로나바이러스 등의 미생물을 최대 99.9% 제거한다. 현재 오클랜드(6대), 웰링턴(4대), 크라이스트처치국제공항(6대), 더니든공항(2대)에 설치됐다.

벤 스미스(Ben Smith) AvSec 역량관리부 총괄은 “계속되는 세계 보건 위기에 맞서 싸우는 뉴질랜드에게 승객과 직원들의 안녕을 지키는 일은 다른 그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스미스 디텍션의 UV 소독 키트는 보안 검색 과정에서의 표면 오염과 바이러스 확산을 최소화해 승객과 공항 직원들의 불안감을 덜어준다”고 말했다. 이어 “스미스 디텍션과 진행하고 있는 협업은 AvSec가 검색을 맡고 있는 공항에서 승객의 보건과 안전을 지키는 뉴질랜드의 역량을 높이고, 항공 여행이 점진적으로 회복되거나 재개될 때 소비자들의 신뢰를 높이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스미스 디텍션의 UV 키트는 유전 물질 구조를 비틀어 바이러스성 입자의 증식이나 전파를 차단하기 위해 주로 의료 및 산업 현장에서 사용됐던 단파장 UV 광원(UVC)을 이용해 트레이를 소독하며, 승객과 직원들이 UVC에 노출되는 일이 없도록 강력한 금속 덮개로 차폐했다.

조단 스러프(Jordan Thrupp) 스미스 디텍션 호주·뉴질랜드 상무이사는 “AvSec는 하늘길을 통한 코로나19 전염을 차단하기 위해 스미스 디텍션과 손을 잡았다”며 “스미스 디텍션의 UVC 검사 기술은 승객과 공항 직원들에게 높은 안도감을 선사한다”고 말했다. 이어 “유사한 문제를 겪으며 여행에 대한 신뢰를 회복시킨 스미스 디텍션의 경험이 뉴질랜드의 다른 공항에도 적용되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스미스 디텍션 개요

스미스 그룹의 계열사인 스마스 디텍션은 공항, 항구, 육로 국경, 국방, 도시 보안과 관련된 위협 탐지 및 검색 기술 분야의 글로벌 선도 주자다. 업계 현장에서 40년이 넘는 경험과 역사를 축적함으로써 폭발물, 불법 무기, 밀수품, 독성 화학 물질, 마약 위협과 불법 반입에서 사회를 보호하는데 필요한 솔루션을 제공해왔다. 더 자세한 정보는 웹사이트(www.smithsdetection.com)를 참조하면 된다.

비즈니스 와이어(businesswire.com) 원문 보기: https://www.businesswire.com/news/home/20210719005232/en/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에서 원하는 언어로 작성한 원문을 한국어로 번역한 것이다. 그러므로 번역문의 정확한 사실 확인을 위해서는 원문 대조 절차를 거쳐야 한다. 처음 작성된 원문만이 공식적인 효력을 갖는 발표로 인정되며 모든 법적 책임은 원문에 한해 유효하다.]

웹사이트: https://www.smithsdetection.com

이 보도자료의 영어판 보기

언론 연락처

스미스 디텍션(Smiths Detection)
스미스 디텍션 홍보대행 에델만(Edelman)
테리 테오(Terri Teo)
Terri.teo@edelman.com

소피 밀즈(Sophie Mills)
글로벌 커뮤니케이션 매니저
sophie.mills@smithsdetection.com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