윈드리버, 전 MS 임원 아비지 신하를 최고제품책임자로 선임

2021-09-08 18:32
  • 아비지 신하 CPO는 윈드리버의 제품 전략, 제품 관리 및 커머셜 파트너십을 총괄하며 ‘윈드리버 스튜디오' 오퍼링 확산에 집중할 계획이다

    아비지 신하 CPO는 윈드리버의 제품 전략, 제품 관리 및 커머셜 파트너십을 총괄하며 ‘윈드리버 스튜디오' 오퍼링 확산에 집중할 계획이다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09월 08일 -- 지능형 에지 네트워크를 위한 소프트웨어 선도 기업 윈드리버는 신임 최고제품책임자(CPO)에 아비지 신하(Avijit Sinha) 전 마이크로소프트 GM을 임명했다고 밝혔다.

아비지 신하 CPO는 윈드리버의 제품 전략, 제품 관리 및 커머셜 파트너십을 총괄하며 ‘윈드리버 스튜디오(Wind River Studio)’ 오퍼링 확산에 집중할 계획이다. 올해 초 출시된 윈드리버 스튜디오는 미션 크리티컬 지능형 시스템의 개발, 배포, 운영, 서비스를 지원하는 클라우드 네이티브 플랫폼이다.

케빈 달라스(Kevin Dallas) 윈드리버 사장 겸 CEO는 “업계 최고 수준의 지능형 시스템 소프트웨어 플랫폼의 혁신을 이끌기 위해서는 업계 최고 수준의 전문성과 리더십이 요구된다”며 “아비지 신하 CPO의 우수한 역량은 마이크로소프트에서 검증된 만큼 윈드리버 스튜디오의 비전, 즉 고객들의 다양한 요구에 부응하고 그들을 새로운 디지털 및 AI 퍼스트 세계로 안내하는 것을 실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마이크로소프트에서 20년 이상 근무해 온 아비지 신하 CPO는 애저(Azure), 오피스(Office), 윈도(Windows®) 제품 개발과 더불어 마이크로소프트 리서치(Microsoft Research) 조직에서 IoT 및 지능형 에지와 더불어 퍼스널, 모바일, 클라우드 컴퓨팅을 폭넓게 아우르며 연구 개발을 담당해왔다. 가장 최근까지는 애저 모빌리티(Azure Mobility) 부문 GM을 역임하며 자동차 OEM 업체들의 커넥티드카 및 자율주행 이니셔티브를 지원,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이끌었다. 이 기간에 생산성 및 플랫폼 소프트웨어에 관련된 여러 가지 특허도 획득했다.

아비지 신하 CPO는 "윈드리버는 기업이 비즈니스를 전환하고 디지털화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데 있어 독보적인 기회들을 갖고 있다. 지능형 시스템 소프트웨어 분야에서의 리더십을 공고히 하고 국방항공, 오토모티브, 인더스트리얼, 의료, 통신 부문에서 보다 다양한 고객들이 윈드리버 스튜디오를 경험해 볼 수 있도록 하는 데 집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윈드리버는 고객들이 지능형 시스템의 미래를 향해 여정을 이어 나갈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40여년간 시장을 개척하며 화성 탐사선 임무의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는 한편 세계 최초의 5G 데이터 세션 프로젝트와 세계 최대의 오픈랜(Open RAN) 구축에 기여했다.

웹사이트: http://www.windriver.com

언론 연락처

윈드리버 코리아 홍보대행
물결커뮤니케이션즈
정보람 차장
02-3672-6595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