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그룹, 명절 전 협력사 대금 850억원 조기지급 등 추석 맞이 이웃사랑 상생경영활동 펼쳐

출처: 한화그룹
2021-09-13 11:46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09월 13일 -- 한화그룹의 주요 제조/화학 및 서비스 계열사들이 추석 명절을 앞두고 약 1500여 개의 협력사 대금 850억원 가량을 현금으로 조기 지급한다고 밝혔다.

명절을 앞두고 협력사의 자금 운용 부담을 덜어주기 위한 조치 중 하나로 한화그룹 주요 계열사들은 설·추석 명절마다 대금을 조기에 지급해 왔다. 협력사 입장에서는 명절을 앞두고 직원들의 성과급이나 2차·3차 협력사에 대한 비용 부담이 늘어나는데, 이를 해소하고자 한화그룹 계열사에서 예정된 자금을 조기에 현금으로 집행해 경기 선순환에 이바지하려는 것이다.

계열사별로는 △한화 193억원 △한화솔루션 192억원 △한화시스템 161억원 △한화디펜스 107억원 △한화에어로스페이스 56억원 등 약 850억원의 대금을 평소보다 최대 55일 정도 앞당겨 현금으로 지급한다.

이 밖에도 주요 계열사들은 코로나19로 더욱 힘들어하는 지역 사회를 위한 나눔 활동도 병행한다. 복지관, 봉사센터를 통해 기초생활 수급 세대 등 소외계층에게 명절 후원 물품(식료품·도시락 등)을 지원하는 활동을 진행한다.

9월 8일에는 한화에어로스페이스, 테크윈, 정밀기계와 성남시자원봉사센터가 함께하는 사랑의 한가위 희망 나눔 행사를 진행했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 신현우 대표이사를 포함 임직원들이 참여해 성남 지역 독거노인 대상으로 생필품 키트 500세트를 포장하고 전달했다.

9월 13일부터 17일에는 한화솔루션과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이 함께 서울지역 조부모 대리 양육 세대 100가정 대상 명절 음식을 배송할 예정이다.

한화손해보험은 기초생활 수급 세대 및 장애인 가구 대상 복주머니 160세트를 제작해 전달할 예정이며, 한화디펜스 창원사업장은 지역 500가구에 각각 쌀 10kg을 전달할 계획이다. 한화토탈은 서산 지역 농산물로 구성된 세트를 국내 거래처 25개사 구내식당에 무료로 공급한다. 매년 명절을 맞아 진행했던 지역민들에 대한 대면 봉사활동은 코로나19로 인해 자제한다.

한편 갤러리아백화점은 지역 농수산품의 명품화 지원 및 육성을 위해 갤러리아 센터시티, 타임월드, 광교 백화점 내 아름드리 매장을 운영한다. 품평회를 통해 신규 발굴된 평가 우수업체들을 중심으로 백화점 내에 아름드리 매장을 통해 명절 세트 판매를 지원하는 것이다. 전국의 우수 농수산물 가공 상품의 판매 활성화를 위해 2015년도부터 진행해온 갤러리아백화점의 대표 지역 사회 상생 활동으로 2020년 추석에 4억6000만원의 매출액을 기록한 바 있으며 올해에는 5억원의 매출을 목표로 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hanwha.co.kr

언론 연락처

한화그룹
커뮤니케이션위원회
박남기
02-729-3450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