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크로소프트, 아시아 태평양 9개국에 ‘코딩; 장벽을 허물다’ 선보여

아시아 태평양 전역의 기업가 육성 및 여성 기술 인재 고용 가능성 향상을 위해 13개 기업이 마이크로소프트와 협력

2021-09-23 17:54
  • 마이크로소프트가 13개 기업과 협력해 아시아 태평양 9개 시장에 ‘코딩; 장벽을 허물다’를 선보인다

    마이크로소프트가 13개 기업과 협력해 아시아 태평양 9개 시장에 ‘코딩; 장벽을 허물다’를 선보인다

싱가포르--(뉴스와이어) 2021년 09월 23일 -- 마이크로소프트가 오늘 빠르게 성장하는 클라우드, 인공지능(AI), 그리고 디지털 기술 인재의 다양성을 개선하기 위해 13개 기업과 협력해 아시아 태평양 9개 시장에 걸쳐 ‘코딩; 장벽을 허물다(Code; Without Barriers)’를 선보인다.

‘코딩; 장벽을 허물다’는 여성 개발자, 코더, 그리고 다른 기술 인재들이 포괄적인 경제 성장에 기여하고, 혁신을 촉진하고, 지역사회를 더 잘 반영할 수 있는 플랫폼을 제공한다.

이지은 한국마이크로소프트 대표는 “마이크로소프트는 다양성과 포용의 가치를 기업 문화로 수용하고, 이를 사회 전체로 확장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앞으로도 디지털 기술 교육과 접근성 개선 노력을 통해 더 많은 사람들이 더 많은 것을 성취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 프로그램을 위해 마이크로소프트와 협력하는 파트너는 액센츄어(Accenture), 에이브포인트(AvePoint), 정부 빅데이터 연구소(Government Big Data Institute, GBDi), HCL 테크놀로지, 저스트 애널리틱스(Just Analytics), 메트라이프(MetLife), NTT, 팔로 IT(PALO IT), 페트로나스 나시오날 베르하드(Petroliam Nasional Berhad, PETRONAS), 심바이오틱 테크놀로지스(Simbiotik Technologies), 톳웍스(ThoughtWorks), 유니버시티 말레이시아 켈란탄(Universiti Malaysia Kelantan, UMK), 그리고 유니버시티 툰 후세인 온 말레이시아(Universiti Tun Hussein Onn Malaysia, UTHM) 등이다.

이 조직들은 한국,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베트남, 태국, 필리핀, 스리랑카, 방글라데시에서 교육, 에너지, 금융 서비스, 공공 기관 및 기술 산업 등의 영역에서 운영한다.

마이크로소프트는 클라우드 및 인공지능 분야에서 기술 교육 및 인증을 제공함으로써 각국의 기술 인재 풀을 늘릴 예정이다. 13개 기업은 조직 내 다양성을 개선하고 여성 크리에이터와 개발자에게 고용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기로 약속했다. 마찬가지로, ‘코딩; 장벽을 허물다’는 커리어 박람회, 해커톤, 멘토링, 그리고 비즈니스 리더의 지원 등 일련의 참여를 통해 아시아 태평양 지역에서 여성 기업가를 육성하고 개발할 예정이다. 이 프로그램은 여성 개발자, 코더 및 기타 기술 인재가 포괄적인 경제 성장에 기여할 수 있는 플랫폼을 제공한다.

‘코딩; 장벽을 허물다’는 아시아 태평양 지역 21개 이상의 개발자 커뮤니티와 협력해 데이터, 인공지능, 데브옵스, 자바, 자바스크립트, 파이톤, 그리고 위민 인 테크에 걸쳐 40만7000명 이상의 개발자에게 도달한다.

마이크로소프트 아시아 태평양 지역 사장 안드레아 델라 마테아(Andrea Della Mattea)는 “데이터 및 인공지능 전문가 중 오직 26%만이 여성이며 클라우드 컴퓨팅 전문가 부문에서는 여성 비율이 12%에 불과하다는 사실에서 우리는 아시아 태평양 지역에서 긴급히 기술 인재의 다양성을 높여야 할 필요성을 발견했다”며 “이를 변화시키고 아시아 태평양 시장이 진정으로 포괄적인 국가 디지털 의제를 갖게 하려면 장벽을 허물고 조직과 산업에서 개발자의 다양성을 강화하는 것부터 시작해야 한다. 이 커뮤니티 리더로서 우리 책임은 디지털 세계가 우리가 살고 있는 사회 다양성을 반영할 때 무엇이 가능한지 보여주고 함께 미래를 만들어나가는 것”이라고 밝혔다.

‘코딩; 장벽을 허물다’는 이미 파일럿 프로그램을 통해 8개의 아시아 태평양 시장에서 18개의 ‘위민 인 AI (Women in AI)’ 인증 프로그램을 실시함으로써 480명 이상의 여성을 교육하고, 203명의 개발자에게 자격 인증을 부여했다. 또한 마이크로소프트는 7617명 이상의 개발자를 위한 클라우드 스킬 챌린지(Cloud Skills Challenges)도 주최했다.

IDC 아시아/태평양 지역 데브옵스 및 디지털 혁신 수석 애널리스트 지나 스미스(Gina Smith) 박사는 “성별 다양성을 갖춘 팀은 더 똑똑하고 생산적이다”며 “기술직군에 여성을 고용하는 것은 새로운 관점보다 훨씬 더 많은 것을 더한다. 최근 연구 결과들은 성별 다양성을 갖춘 기업이 전체 평균보다 혁신성과 수익률이 높다는 것을 양적으로 입증한다. 마이크로소프트의 ‘코딩; 장벽을 허물다’와 같은 프로그램은 그 중요한 격차를 해소하는 데 큰 역할을 한다”고 말했다.

쉬 러브 테크(She Loves Tech)의 공동 설립자 리안 로버스(Leanne Robers)는 “기술 산업에 더 많은 여성이 있는 것은 기업과 사회에 이익이 된다는 것은 이미 확립된 사실이다. 그러나 보다 다양한 인력을 고용할 수 있는 여건을 조성하는 것은 복잡한 과제이며, 단일 조직만으로는 이를 수행할 수 없다. 우리는 장벽을 없애고 여성들을 고양시켜야 할 공동의 책임이 있다. 그리고 나는 기업과 단체들이 ‘코딩; 장벽을 허물다’를 통해 협력하는 것을 보게 돼 기쁘다”고 밝혔다.

마이크로소프트 아시아 태평양 지역 개발자 관계 담당 및 ‘코딩; 장벽을 허물다’ 프로그램 총괄 애니 매튜(Annie Mathew)는 “우리는 혼자서는 이 일을 할 수 없으며, 다양한 산업 분야의 조직들이 아시아 태평양 지역의 여성 기술 인재를 교육하고,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우리와 협력해 줘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책임 있는 AI를 옹호함으로써 다양성을 유지

마이크로소프트의 ‘코딩; 장벽을 허물다’ 팀은 곧 출시될 커뮤니티 플레이북을 통해 새롭게 성장하는 기술 분야에서 편견에 대응하고 다양성을 유지하는 방법에 대해 더 이야기할 예정이다.

애니 매튜는 “이러한 기술을 교육 및 인증하고 해커톤에서 적용하는 것과 같은 우리의 역할 외에도, 우리에게는 책임 있는 AI를 옹호할 의무가 있다. 마이크로소프트가 책임 있는 AI (Responsible AI)의 모범 사례를 다루고 공유함으로써 커뮤니티는 다양성을 구축하고 편견을 줄이며 업무의 투명성을 보장할 수 있다. 우리는 ‘코딩; 장벽을 허물다’를 통해 IT 기술직군에 종사하는 차세대 여성들에게 힘을 실어주고 있다”고 밝혔다.

‘코딩; 장벽을 허물다’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기: 우리의 스포티파이 팟캐스트 시리즈를 듣거나, 유튜브 플레이리스트를 보거나 홈페이지에서 더 살펴볼 수 있다.

마이크로소프트 개요

마이크로소프트(나스닥 ‘MSFT’ @microsoft)는 인텔리전트 클라우드와 인텔리전트 엣지 시대를 위한 디지털 혁신을 가능하게 한다. 마이크로소프트의 미션은 지구상에 있는 모든 사람과 모든 조직이 더 많은 것을 성취할 수 있도록 힘을 실어주는 것이다.

‘코딩; 장벽을 허물다’ 홈페이지: https://aka.ms/codewithoutbarriers

웹사이트: https://www.microsoft.com/

언론 연락처

마이크로소프트 아시아 태평양
수프리야 아단키
이메일 보내기

마이크로소프트 아시아 태평양 담당
에델만
아만다 셍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