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작 개인전 ‘단잠’ 오픈

그리곤 단잠이라는 유혹적인 유화를 던진다
인사동 토포하우스에서 10월 20일부터 26일까지 개최

2021-10-23 09:00
  • 아작 개인전에 전시된 ‘순백이라는 태도, 162 x 130cm’ 작품

    아작 개인전에 전시된 ‘순백이라는 태도, 162 x 130cm’ 작품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10월 23일 -- 아작 개인전 ‘단잠’이 10월 20일 인사동 토포하우스에서 오픈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전시회에는 총 30여 점의 작품이 전시되고 있으며, 많은 분이 전시장을 찾고 있다. 이번 전시작품에는 가장 행복했던 나와, 불행이란 없는 유쾌하고 명징한 시절과, 감성이 맑고 투명했던 기억들을 캔버스 곳곳에 숨겨 놨다.

특히 고개 숙인 해바라기를 그린 작품 ‘순백이라는 태도, 162 x 130cm 100호’는 활짝 핀 해바라기가 아닌 지고 있는 모습을 그렸다. 어린 시절 놀다가 해가 지면 엄마가 불러 하나둘씩 집으로 가는 친구들을 바라본다. 이후 혼자 남아 엄마를 기다리고 있다가 해를 걸고 서 있는 해바라기를 기억해냈다.

전시는 그때의 해바라기가 가장 아름다웠고, 서러울 때 기쁠 때 아름다울 때, 현실 같은 꿈, 꿈같은 현실을 표현하고 있다. 이제는 결코 나타나지 않는 그 시절의 자아를 끌어내어 평면에 펼치는 작업으로, 작가는 단잠이라는 유혹적인 유화를 걸어놨다.

아작 개인전 단잠은 인사동 토포하우스에서 10월 20일부터 26일까지 전시된다.

시우컴퍼니 개요

주식회사 시우컴퍼니는 영상 콘텐츠 제작 기업이다. 시우(時雨)는 ‘때맞춰 내리는 단비’를 뜻하며 “문화가 세상을 바꿉니다, 문화가 사람을 바꿉니다”를 모토로 우리 문화 연구 및 계발에 힘쓰고 있다.

웹사이트: http://siwoo2013.wixsite.com/siwoo

언론 연락처

시우소셜미디어
제작국
김희영
010-5564-2217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