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국대, 29~30일 모빌리티인문학 세계학술대회 개최

인문한국플러스(HK+)사업단 산하 모빌리티인문학 연구원, GMHC 개최
‘나는 이동한다, 고로 존재한다’… 철학·사회학·지리학 등 25개국 100여 명 연구자 참여

2021-10-25 13:10
  • 건국대학교 인문한국플러스(HK+)사업단 모빌리티인문학 연구원이 모빌리티인문학 세계학술대회를 개최한다

    건국대학교 인문한국플러스(HK+)사업단 모빌리티인문학 연구원이 모빌리티인문학 세계학술대회를 개최한다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10월 25일 -- 건국대학교 인문한국플러스(HK+)사업단 모빌리티인문학 연구원(원장 신인섭 교수)이 10월 29일~30일 양일간 모빌리티인문학 세계학술대회(Global Mobility Humanities Conference; GMHC)를 개최한다.

모빌리티인문학 연구원 주관으로 열리는 GMHC는 아시아 유일의 모빌리티인문학 분야 세계학술대회다.

‘나는 이동한다, 고로 존재한다: 모빌리티의 상상력, 윤리학, 존재론’이라는 주제로 열리며 철학, 문학, 문화학, 사회학, 인류학, 지리학 등을 연구하는 세계 25개국 100여 명 연구자들이 참여할 예정이다.

학술대회는 신인섭 원장의 개회사를 시작으로 3명의 세계적인 모빌리티 연구자의 기조강연, 13개의 세션별 발표로 진행된다.

미미 셸러 교수(미국 우스터폴리테크닉대학)가 ‘윤리적 미래 모빌리티 상상하기: 모빌리티 정의의 관점에서’, 피터 메리만 교수(영국 에버리스트위스대학)가 ‘이동성/고착성: 모빌리티 연구의 이분법 재고’, 진자오 니예 교수(중국 저장대학)가 ‘문학윤리비평의 기본 이론’을 주제로 기조강연에 나선다.

발표 세션에는 아시아 모빌리티인문학 네트워크(AMHN)와 호주 모빌리티 연구 네트워크 ‘오스몹(AusMob)’ 소속 연구자를 비롯해 유럽과 미국의 모빌리티 연구자 등이 참여한다.

이번 학술대회는 모빌리티인문학의 기존 연구 성과를 공유하고, 관련 분야 전문 연구자들과 국제적인 네트워크를 형성하는 장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이번 학술대회는 코로나19로 줌(Zoom)을 활용한 온라인 학술대회로 진행되며, 참가비를 내고 사전 등록을 마친 연구자에 한해 참가할 수 있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건국대 모빌리티인문학 연구원 홈페이지와 2021 GMHC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건국대 모빌리티인문학 연구원 홈페이지: http://www.mobilityhumanities.com
2021 GMHC 홈페이지: http://www.mobilityhumanities.net

웹사이트: http://www.konkuk.ac.kr

언론 연락처

건국대학교
홍보실
홍주승
02-450-3131~2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