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이비뵨, 디자인 강화한 ‘페탈 퀼트’ 컬렉션 출시로 바운서 라인업 확대

2021 F/W 시즌 맞아 자연에서 영감 받은 꽃잎 패턴의 바운서 라인 론칭
전동장치 없이 아기 스스로의 힘으로 움직여 전자파 걱정 제로
3점식 안전 벨트로 안전성 강화하고, 유해 성분 불검출 인증 소재 사용

출처: 베이비뵨
2021-10-25 15:22
  • 베이비뵨이 출시한 바운서 블리스 코튼 페탈 퀼트

    베이비뵨이 출시한 바운서 블리스 코튼 페탈 퀼트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10월 25일 -- 스웨덴 프리미엄 유아용품 브랜드 베이비뵨(Babybjörn)이 디자인을 한층 강화한 ‘바운서 블리스 코튼 페탈 퀼트’ 컬렉션을 출시하며 바운서 라인업 강화에 나선다.

‘페탈(Petal)’은 ‘꽃잎’이라는 뜻으로, 이번 바운서 컬렉션의 패브릭은 자연에서 영감을 받아 꽃잎 패턴으로 디자인됐다. 톤 다운된 파스텔 컬러로 집 안 어디에 둬도 북유럽 인테리어를 감각적으로 연출할 수 있으며, 패브릭은 포근하고 부드러운 누빔 소재로 아이에게 따뜻함과 편안함을 선사한다.

베이비뵨의 바운서는 전동장치 없이 발차기, 손 흔들기 등 아기 스스로 힘에 따라 부드럽게 움직여 전자파 걱정이 없으며, 자연스럽게 균형감각과 운동 신경을 기를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엄마 배 속처럼 자연스럽게 웅크린 자세를 취하게 해줘 체중을 고르게 분산시키는 인체 공학적인 디자인으로 아이의 머리와 척추를 균형 있게 받쳐준다.

3단계 기울기 조정을 할 수 있어 휴식과 놀이가 동시에 가능하며, 약 2kg의 경량 바운서로 납작하게 접어 보관과 휴대가 편리하다. 3점식 안전벨트는 아이가 움직여 떨어지지 않도록 고정시켜주고 안정적인 자세를 잡을 수 있도록 도와준다.

신생아부터 사용이 가능하며, 특히 아기가 움직임이 많아지는 백일 무렵부터 자주 사용할 수 있다. 패브릭 시트는 바운서 프레임에서 쉽게 벗겨낼 수 있어 세탁에 쉽고, 돌려 끼우면 만 2세까지 아기 전용 소파로 알차게 사용할 수 있다.

컬러는 더스티 핑크, 블루, 라이트 그레이, 차콜 총 4가지 컬러로 출시되며, 모든 소재는 아기 피부에 유해한 성분이 없음을 나타내는 OEKO-TEX Standard 100, Class 1 인증을 받았다.

베이비뵨은 25일부터 공식 홈페이지에서 28일부터 공식 네이버 스토어에서 단독으로 선 판매를 진행한다. 신제품 출시 기념으로 각 판매처마다 특별한 혜택을 제공할 계획이다.

베이비뵨 담당자는 “이번 컬렉션 출시로 3D 메쉬, 3D 저지, 코튼 클래식 퀼트까지 총 4종의 바운서 라인업을 갖춰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혔다”며 “특히 꽃잎 문양의 패턴과 파스텔 컬러로 유아용품 디자인에 관심이 많은 한국 소비자들에게 주목을 끌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베이비뵨 개요

베이비뵨은 뵨 야콥슨이 1961년 설립한 스웨덴 프리미엄 유아용품 브랜드다. 베이비뵨은 안전, 품질 및 디자인을 핵심 이념으로 고품질의 육아용품을 개발하고 있으며, 아이를 사랑하는 부모의 마음으로 부모와 아기가 함께하는 수년의 삶을 보다 편안하고 행복하게 만들기 위해 진정으로 노력한다. 바운서와 아기띠를 대표 제품으로 전 세계 50여 개국에 판매되고 있는 글로벌 브랜드다. 1973년 아기띠가 처음 개발된 이후 3000만명 이상의 아이들이 사용했으며 전 세계 많은 소아과 전문의와 긴밀한 협력으로 개발돼 믿고 사용할 수 있다.

웹사이트: http://www.babybjorn.kr

언론 연락처

베이비뵨 홍보대행
비라이트컴
최서영 매니저
010-3414-0834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