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트니 보우스, 크레스코데이터 인수로 포트폴리오 확대

2021-11-05 11:35

스탬포드, 코네티컷--(Business Wire / 뉴스와이어) 2021년 11월 05일 -- 피트니 보우스(Pitney Bowes Inc.)(뉴욕증권거래소: PBI)가 상거래(commerce) 분야의 서비스형 플랫폼(PaaS) 사업체인 크레스코데이터(CrescoData)를 인수한다고 4일 발표했다.

피트니 보우스는 기술, 물류,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는 글로벌 배송·우편 회사로 이번 인수 조건은 공개되지 않았다.

싱가포르에 본사를 둔 크레스코데이터의 상거래 연결 플랫폼은 단일 API를 통해 85개 이상의 상거래 채널과 통합할 수 있다. 또 플랫폼 간 제품, 재고, 주문 데이터를 매핑하고 자동화할 수 있다. 피트니 보우스는 이번 전략적 투자를 바탕으로 중대형 전자 상거래 배송 업체에 대한 제품 제공 폭을 확대하게 됐다. 아울러 소매 및 약국 부문을 겨냥한 피트니 보우스 엔터프라이즈 쉬핑(Pitney Bowes Enterprise Shipping)과 로커(Locker)의 시장 출시 전략에 속도를 내게 됐다.

제이슨 다이스(Jason Dies) 피트니 보우스 수석 부사장 겸 발송 기술 솔루션 사장은 “우리의 배송 인덱스(Shipping Index)에 따르면 앞으로 5년 동안 물량이 배가 될 전망”이라며 “배송은 피트니 보우스의 중요 성장 부문”이라고 말했다. 그는 “크레스코데이터의 첨단 기술은 우리의 센드프로(SenPro) 배송 포트폴리오를 완벽히 보완한다”며 “크레스코데이터를 피트니 보우스 제품군에 통합해 더 광범위한 제품으로 고객에게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고 단대단 솔루션 역량을 강화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애나 트리보카(Anna Trybocka) 크레스코데이터 창업자는 “크레스코데이터 임직원은 피트니 보우스의 일원이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며 “합병을 통해 피트니 보우스의 제품군을 확장하는 것은 물론 크레스코데이터에도 오랜 혁신 역사를 자랑하는 믿을 수 있는 회사의 강점을 바탕으로 새로운 고객을 유치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그는 “배송 사업에 초점을 맞추고 고객에게 가치를 제공하는 회사에 합류해 막대한 성장 기회를 창출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피트니 보우스(Pitney Bowes) 개요

피트니 보우스(뉴욕증권거래소: PBI)는 포천 500대 기업 90% 이상에 기술, 물류,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는 글로벌 배송·우편 회사다. 전 세계 소기업, 소매 업체, 대기업, 정부 고객이 피트니 보우스를 통해 우편과 소포 발송의 복잡성을 덜고 있다. 상세 정보는 웹사이트(www.pitneybowes.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비즈니스와이어(businesswire.com) 원문 보기: https://www.businesswire.com/news/home/20211104005623/en/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에서 원하는 언어로 작성한 원문을 한국어로 번역한 것이다. 그러므로 번역문의 정확한 사실 확인을 위해서는 원문 대조 절차를 거쳐야 한다. 처음 작성된 원문만이 공식적인 효력을 갖는 발표로 인정되며 모든 법적 책임은 원문에 한해 유효하다.]

웹사이트: http://www.pb.com

이 보도자료의 영어판 보기

언론 연락처

피트니 보우스(Pitney Bowes)
존 스파다포라(John Spadafora)
+1 518 708 3466
john.spadafora@pb.com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이 작성한 것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