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온·오프라인-메타버스 하나 된 아트위크 개최

출처: 신한카드
2021-11-07 10:44
  • 신한카드가 서울 중구 본사 로비에 사옥 안팎에서 자유롭게 감상할 수 있도록 설치 미술 작품을 전시해 공감각적 예술 경험을 선사하고 있다

    신한카드가 서울 중구 본사 로비에 사옥 안팎에서 자유롭게 감상할 수 있도록 설치 미술 작품을 전시해 공감각적 예술 경험을 선사하고 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11월 07일 -- 신한카드는 본사 로비부터 6개 지역의 50개 갤러리 코스, 메타버스 전시회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방식으로 투어할 수 있는 ‘더프리뷰 아트위크 with 신한카드(이하 아트위크)’ 아트 행사를 11월 14일까지 진행한다고 7일 밝혔다.
 
이번 아트위크는 오프라인(사옥 및 갤러리)과 온라인(아트 플랫폼), 메타버스(제페토)를 하나로 연결해 작품을 감상하고 소장할 수 있도록 구성, 신한카드 사내 벤처인 아트플러스(ART+) 주관으로 기획됐다.
 
먼저 이른바 ‘힙지로’라 불리는 중구 을지로에 있는 신한카드 본사 로비를 작품으로 꾸민 프로젝트가 있다.

현재 뉴욕에서 활동하는 홍범 작가의 설치 미술을 사옥 1층 로비에 전시, 크리스마스 트리를 연상하게 하는 작품을 오르골의 선율과 함께 선보여 공감각적 예술 경험을 선사한다. 현재 코로나 펜데믹 치유와 희망의 메시지를 담은 작품으로 사옥 안팎에서 자유롭게 감상할 수 있다.
 
관람객이 코스를 직접 선택해 방문할 수 있도록 총 50개의 갤러리를 6개 코스로 구성한 갤러리 투어도 있다. 작가 90여명의 전시 내용을 보고 코스를 선택할 수 있도록 갤러리 투어맵이 제공되며, 갤러리를 찾을 때마다 스탬프를 찍을 수 있는 아트 패스포트(Art Passport)로 완성 미션의 재미를 더했다.
 
이번 아트위크에서 주목할 점은 메타버스 가상 공간을 전시 공간으로 활용한다는 점이다.

제페토에 ‘더프리뷰 아트월드’를 구축, 오프라인 갤러리 투어와 똑같이 6개 지역의 갤러리 코스를 오픈했다. 을지로 청계천, 마포 연리단길 등 각 지역 특성을 살린 건축물을 중심으로 갤러리 작품을 전시해 직접 방문한 것처럼 생생함을 느낄 수 있도록 구축됐다.
 
이번 아트위크에 출품된 모든 작품은 온라인 아트 플랫폼 ‘마이아트플렉스(My Art Flex)’를 통해서 예약·결제까지 진행할 수 있다. 직접 갤러리를 찾지 않아도 아트위크의 모든 출품작을 플랫폼으로 만날 수 있으며, 채팅 기능을 더해 갤러리와 실시간 소통까지도 가능하다. 아트테크에 관심이 많은 고객의 구매 부담을 덜도록 신한카드 결제 시 6개월 무이자 할부 및 5% 캐시백(최대 5만원) 서비스도 지원된다.
 
신한카드 담당자는 “올 6월 개최한 아트페어에서 최초 참가비를 없애는 등 신진 작가 및 갤러리의 아트페어 진입 문턱을 낮추려는 노력에 이어 이번 아트위크에서도 갤러리와 작가가 작품 활동에 집중할 수 있도록 홍보 및 마케팅 지원에 힘썼다”며 “신한금융그룹의 ESG(환경·사회·지배 구조) 슬로건인 ‘Do the Right Thing for a Wonderful World(멋진 세상을 향한 올바른 실천)’을 기반으로 예술의 가치와 금융을 연결해 문화 예술계의 역량 강화에 힘을 보탤 수 있도록 꾸준히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웹사이트: http://www.shinhancard.com

언론 연락처

신한카드
기획홍보팀
02-6950-8468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이 작성한 것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