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 교육부 ‘고교 한국사 수업시수 감축안’ 반대 성명 발표

2021-11-16 18:27
  •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 의왕청사 전경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 의왕청사 전경

의왕--(뉴스와이어) 2021년 11월 16일 --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는 16일 5·18기념재단, 부마민주항쟁기념재단, 제주4·3평화재단과 공동으로 성명을 내고, 교육부의 고교 한국사 수업시수 감축 방안에 대한 반대의 뜻을 밝혔다.

성명의 내용은 아래와 같다.

교육부의 ‘고교 한국사 수업시수 감축안’을 반대한다.

교육부는 10월 22일 ‘2022 개정 교육과정 총론 주요사항 마련을 위한 공청회’에서 한국사 필수이수학점 감축안을 발표했다. 고등학교 한국사 교육 시간을 3년간 102시간에서 80시간으로 축소했다. 이대로라면 2025년부터 고등학교 한국사 수업은 22시간이 줄어든다.

현재 교육과정은 중학교에서는 근대 이전 역사를, 고등학교는 근현대사로 편성돼 있다. 한국사 교과서 국정화 논란 이후 충실한 역사교육을 위해 중·고등학교 연계 체계를 마련하고 교육 현장에 안착 중인 상황이다.

교육부의 이번 감축안은 사회적 합의로 어렵게 마련한 교육과정 체계를 흔들고 있는 것으로, 교육부의 안대로 실행된다면 한국 현대사 교육, 특히 민주화운동 관련 수업은 부실해질 수밖에 없다.

교육부는 자라나는 청소년이 올바른 역사의식과 시대정신을 갖춘 민주시민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현행 한국사 시수를 유지하기를 바란다.

2021. 11. 16.

5·18기념재단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
부마민주항쟁기념재단
제주4·3평화재단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 개요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는 민주화운동 정신을 계승·발전시키기 위해 설립된 행정안전부 산하 공공기관으로, 옛 남영동 대공분실을 ‘민주인권기념관’으로 조성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kdemo.or.kr

언론 연락처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
기획홍보실
김규리
031-361-9527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이 작성한 것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