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르니, NFT 기반 K팝 팬 커뮤니티 ‘마이바이어스’와 업무 협약 체결

출처: 미르니
2021-11-25 09:00
  • 미르니-마이바이어스

    미르니-마이바이어스

  • 미르니-마이바이어스

    미르니-마이바이어스

  • 미르니, 마이바이어스 로고

    미르니, 마이바이어스 로고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11월 25일 -- 글로벌 NFT(Non-Fungible Token, 대체 불가능 토큰) 플랫폼 미르니가 NFT 기반 K팝 팬 커뮤니티 마이바이어스(MYBIAS)와 업무 협약(MOU)을 맺었다고 25일 밝혔다.

이더리움(ETH) 기반의 NFT 플랫폼을 운영하는 미르니는 대체 불가능한 디지털 자산을 사고파는 거래소다. 미술품을 비롯해 게임 아이템, 메타버스 상품 등 다양한 디지털 창작물을 탈중앙화 환경에서 접할 수 있으며, 국내 최초로 △크립토키티 △크립토펑크 △엑시인피니티 △샌드박스 등 해외 유명 NFT를 한국어로 구매할 수 있는 마켓플레이스를 구축했다.

마이바이어스는 K팝 그룹 팬덤별 DAO (Decentralized Autonomous Organization, 탈중앙화 자율 조직)을 형성해 팬들이 NFT로 아티스트 성장에 직접 기여하고 경제적 보상도 얻을 수 있는(Support to Earn) 차세대 K팝 커뮤니티 프로젝트다. 떠오르는 K팝 신인 그룹들의 커뮤니티가 DAO로 만들어질 예정이며, 앞으로 다양한 아티스트가 프로젝트에 추가될 예정이다.

양 사는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차세대 K팝 신(Scene)에 참신한 응원·소통 방법을 모색한다는 공통 목표 아래 국내는 물론 해외 진출 계획까지 발표했다.

마이바이어스는 팬 커뮤니티 DAO NFT의 1차 판매를 12월 하순 마이바이어스 자체 플랫폼에서 개시할 예정이며, 소셜 미디어 등을 통한 마케팅 전략으로 해외 이용자들을 적극적으로 공략할 계획이다. 또 미르니에서 래플 이벤트를 개최해 국내 NFT 얼리어답터들 사이에서 인지도를 높일 계획이다. 구매한 NFT로 MYBIAS의 DAO에 가입해 다양한 방법으로 아티스트 성장에 힘을 보탤 수 있으며, 기여도에 따라 인센티브도 부여될 예정이다.

마이바이어스의 프로젝트는 팬덤이 아티스트에게 일방적으로 응원하는 기존 방식과 달리 아티스트 인지도가 올라가면 NFT 가치도 상승한다는 점에서 차별성을 지닌다. 미르니 양영석 대표는 “미르니 고유의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 K팝 콘텐츠의 해외 진출을 돕겠다”고 말했다.

미르니 개요

2021년 5월 법인이 설립된 대체 불가능 토큰(NFT) 플랫폼 ‘미르니’는 국내 최초로 △크립토키티 △크립토펑크 △엑시인피니티 △샌드박스 등 이더리움 기반 해외 유명 NFT를 한국어로 구매할 수 있는 플랫폼을 구축했다. 미르니는 같은 해 6월 중소벤처기업부, 한국특허정보원이 주관하는 비대면 스타트업 육성 사업에 선정됐으며, 7월에 네이버 계열 벤처 캐피털(VC) 스프링캠프에서 시드 투자를 유치했다. 특금법(특정 금융거래정보의 보고 및 이용 등에 관한 법률) 등 국내법을 준수하며 크리에이터와 컬렉터에게 가장 신뢰받는 NFT 플랫폼을 만드는 것이 목표다. 현재 ISMS 인증 및 가상자산 사업자 등록을 준비하고 있으며, 크리에이터 육성 및 동반 성장을 목표로 작품 홍보와 수익 관리를 지원할 파트너 크리에이터를 모집하고 있다.

MYBIAS 공식 홈페이지: https://mybias.me/

웹사이트: https://mirny.io

언론 연락처

미르니
한지웅 매니저
02-2135-7798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