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작모꼬지, 콘텐츠 창작자의 길로 한 걸음

경기 콘텐츠코리아 랩, 이모티콘·웹툰·웹소설·에세이·숏폼 콘텐츠·1인 미디어· 1인 오디오·K-POP 작사 분야 등 다양한 창작 교육 운영
교육과정을 통해 172명의 예비창작자 육성 및 70여 개 콘텐츠 제작 완료

2021-11-26 14:15
  • 창작모꼬지 플러스 교육과정

    창작모꼬지 플러스 교육과정

  • 창작모꼬지 교육과정

    창작모꼬지 교육과정

부천--(뉴스와이어) 2021년 11월 26일 -- 경기콘텐츠진흥원(원장 민세희, 이하 경콘진)은 6월부터 11월까지 6개월간 진행된 콘텐츠 창작자 교육 프로그램 ‘창작모꼬지’가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고 밝혔다.

‘창작모꼬지’는 콘텐츠 창작에 관심 있는 일반인 및 예비창작자를 대상으로 경기 콘텐츠코리아 랩(이하 경기콘랩)에서 진행되는 교육 프로그램이다. 전문적 교육을 통해 콘텐츠 창작자를 육성하고, 창작이 창업으로 이어지는 선순환 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해 마련됐다.

‘창작모꼬지’는 △이모티콘 △웹툰 △웹소설 △에세이 제작 △숏폼 콘텐츠 △1인 미디어 총 6개 디지털 콘텐츠 분야의 장르 창작 교육으로 진행됐다. 코로나19로 온라인 진행했으며, 122명의 창작자가 참여했다. 강좌별로 총 24시간 교육이 진행됐고, 45개 아이디어가 교육을 통해 실제 콘텐츠로 제작됐다.

올해는 특히 교육생 모집 과정에서 470여 명의 신청자가 몰리는 등 높은 수요와 요청을 반영해 ‘창작모꼬지 플러스’ 과정을 신설·확대 운영했다. 창작모꼬지 플러스는 10월부터 5주간 △웹소설 심화 교육 △1인 오디오 기획 △K-POP 작사과정 등 총 3개 분야의 창작 교육을 소규모 대면 교육으로 운영했다. ‘창작모꼬지 플러스’에는 50명이 교육에 참여했으며 28개 콘텐츠가 제작됐다.

경콘진 담당자는 “창작모꼬지와 창작모꼬지 플러스를 통해 총 172명의 창작자가 창작 역량을 키워나갔고, 이모티콘·웹소설·웹툰 등 디지털 콘텐츠 분야에 다양한 콘텐츠가 제작될 수 있었다”며 “교육생들이 제작한 콘텐츠가 플랫폼에 입점 또는 연재돼 더 많은 소비자들과 만나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경기콘텐츠진흥원 개요

콘텐츠 산업은 데이터, AI (인공지능), XR, 블록체인 등 가장 최신의 문화 기술이 아이디어와 창조적인 실행력으로 융합되는 4차 산업혁명의 대표 분야다. 특히 음악, 영화, 방송, 웹툰, 실감형 미디어 등 새로운 기술과 융합된 다양하고 참신한 한류 콘텐츠가 세계인이 주목하는 글로벌 콘텐츠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이런 글로벌 한류의 중심에 경기도가 있다. 경기도는 남부의 게임, VR·AR, 지식정보 산업과 북부의 출판, 디자인, 방송·영상산업 등을 중심으로 전국 매출의 21.9%를 차지하고 있는 대한민국 콘텐츠의 중심이다. 경기콘텐츠진흥원은 20년간 경기도가 대한민국 콘텐츠의 중심에 우뚝 설 수 있도록 콘텐츠산업을 지원하고, 스타트업을 육성했으며, 콘텐츠 향유의 기반을 닦아왔다.

첨부자료:
[보도자료] 창작모꼬지, 콘텐츠 창작자의 길로 한 걸음.hwp

웹사이트: http://www.gcon.or.kr

언론 연락처

경기콘텐츠진흥원 홍보대행
BJNB
신유진
031-546-0691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