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 공대 에너지자원공학과 전석원 교수, 국제암반공학회 평의원회의서 차기 회장 선출

한국인 최초, 2023년부터 4년간 임기
총 53개국 대표의 비밀투표로 최종 선출

2021-11-30 08:54
  • 전석원 서울대학교 에너지자원공학과 교수

    전석원 서울대학교 에너지자원공학과 교수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11월 30일 -- 서울대학교 공과대학(학장 이병호)은 전석원 에너지자원공학과 교수가 17일 개최된 국제암반공학회(International Society for Rock Mechanics and Rock Engineering, ISRM) 평의원회의에서 차기 회장으로 선출됐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선거에는 총 3명의 후보가 출마해 치열한 경쟁을 벌였으며, 53개국 대표의 비밀 투표로 진행됐다. 전석원 교수는 한국인으로서는 최초로 선출됐으며, 임기는 2023년부터 4년간이다.

국제암반공학회는 1962년 창설됐으며, 리스본에 사무국을 두고 있는 암석역학과 암반공학 분야의 최고 권위의 학회다. 암석의 표준시험, 지하 공간과 에너지 자원의 개발 등에 필요한 핵심 기술을 다루고 있으며, 현재 59개 회원국이 참여하고 있다.

한편 전석원 교수는 한국암반공학회 회장, 국제암반공학회 부회장 등을 역임한 바 있다.

웹사이트: https://eng.snu.ac.kr/

언론 연락처

서울대학교 공과대학
대외협력실
한동신
02-880-9148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이 작성한 것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