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오토에버, '대구 자율주행 테스트 베드 구축’ 사업자로 선정

산업부 ‘5G 기반 자율주행 융합기술 실증 플랫폼 ’사업의 실증 환경 구축 사업자 선정
자율주행 핵심 기술 확보를 정보 수집·제공 인프라 및 분석 플랫폼 개발
대구광역시 내 국내 최장 도심지 자율주행 실도로 실증 환경 구축으로 기술 리더십 입증

출처: 현대오토에버 (코스피 307950)
2021-12-09 10:00
  • 현대오토에버가 '대구 자율주행 테스트 베드 구축 사업’을 수주했다

    현대오토에버가 '대구 자율주행 테스트 베드 구축 사업’을 수주했다

  • 현대오토에버가 '대구 자율주행 테스트 베드 구축 사업’을 수주했다

    현대오토에버가 '대구 자율주행 테스트 베드 구축 사업’을 수주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12월 09일 -- 현대오토에버(대표 서정식) 컨소시엄이 산업통상자원부, 대구광역시 지원으로 한국자동차연구원이 수행하는 ‘5G 기반 자율주행 융합기술 실증 플랫폼’ 사업의 실증 환경 구축 사업자로 최종 선정됐다고 9일 밝혔다.

최근 각 지방자치단체들이 미래차 사업의 필수 인프라인 자율주행 테스트 베드 구축에 힘을 쏟고 있다. 이런 가운데 현대오토에버는 2018년 화성시 자율주행 실험 도시(K-City) 구축, 올해 새만금 상용차 고속 자율주행 종합 평가 시설 구축 사업에 이어 또다시 기술력과 노하우를 인정받으며 자율주행 테스트 베드 구축 분야에서의 리더십을 공고히 했다.

이번 사업은 대구광역시 테크노폴리스와 국가 산업단지 내에 도심지 기반 자율주행 평가 환경을 구축하는 사업이다. 현대오토에버 컨소시엄은 자율주행 핵심 기술의 선제적 확보를 목표로 실도로 기반의 자율주행 검증 환경과 평가·분석 시스템을 구축한다.

사업 범위는 △실도로 자율주행 환경 구축 △사용자·운영자 플랫폼 구축 △자율주행 기술 검증 분석 시스템 개발 등이다.

최적의 실도로 자율주행 환경 구축을 위해 현대오토에버 컨소시엄은 교차로·주행차로·횡단보도 등의 환경 정보를 제공하고, 안전한 도심지 자율주행 실증 단지를 조성하며, 차량 안에서 자율주행 데이터를 처리할 수 있도록 차량 단말 시스템을 구성한다. 또 자율주행 핵심 기술 실현을 위해 인프라 정보 등 정적 환경 정보와 도로 상황, 환경 정보 등 동적 환경 정보를 제공하며, 5G·LTE·WAVE 무선 통신을 활용해 자율주행차-인프라-관제센터를 잇는 V2X 환경을 구축한다.

자율주행 실증 시스템의 사용자, 운영자가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플랫폼도 개발·제공한다. 사용자, 운영자는 이 플랫폼을 통해 도로 환경 정보를 통합 수집해 자율주행 실증 과정을 한눈에 파악할 수 있으며, 실시간으로 자율주행 실증을 모니터링해 효율적으로 운영할 수 있다. 돌발상황을 모니터링·판단해 상황을 전파하고 이력을 관리하는 기능도 포함해 비상 대응 능력까지 갖췄다.

실증으로 수집된 데이터를 정밀하게 검증할 분석 시스템도 제공한다. 자율주행 부품 성능 및 서비스 검증을 위한 분석 방법론을 구축하고, 이를 새로운 차량과 인프라, 다양한 실증 시나리오에 확대 적용할 수 있도록 모듈화 기반 플랫폼으로 개발·제공한다.

현대오토에버 담당자는 “대구광역시 내 75㎞의 국내 최장 도심지 자율주행 실도로 실증 구간에서 실시간 시험 및 평가를 지원하는 테스트 베드를 성공적으로 구축해 더 안전하고 편리한 미래차 기술 발전에 이바지하겠다”고 말했다.

현대오토에버 개요

현대오토에버는 현대자동차그룹 계열 소프트웨어 전문 업체로, In-Car와 Out-Car 영역 전반의 차량 소프트웨어와 인프라를 지원하고 클라우드 서비스, 시스템 통합(SI, System Integration)과 업무 시스템을 운영 및 유지 보수한다. 모빌리티 산업 및 다양한 산업 영역에 포진한 고객을 지원하며 쌓아온 산업 노하우와 앞선 기술력을 바탕으로 글로벌 수준의 소프트웨어와 IT 서비스를 제공한다.

웹사이트: http://www.hyundai-autoever.com

언론 연락처

현대오토에버
홍보팀
박정모 책임
02-6296-6834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이 작성한 것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