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청소년회관 어린이집, 고사리손으로 직접 담근 김치로 이웃 사랑 실천

2021-12-15 09:27
  • 강동청소년회관 어린이집이 후원금 전액 20만원을 한국청소년연맹 사회공헌사업 희망사과나무에 전달했다

    강동청소년회관 어린이집이 후원금 전액 20만원을 한국청소년연맹 사회공헌사업 희망사과나무에 전달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12월 15일 -- 한국청소년연맹(총재 임호영)은 강동청소년회관 어린이집(원장 김혜경)이 ‘2021 김장 담그기 체험’으로 모금된 후원금 전액 20만원을 한국청소년연맹 사회공헌사업 희망사과나무에 전달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후원금은 원아가 어린이집 내 텃밭에서 직접 기른 배추와 무를 수확해 김장 김치를 직접 담가 7세 반 아이들이 지역 주민에게 직접 김치를 판매해 마련했다.

원아 아이들의 고사리손으로 마련된 후원금은 복지 사각지대 조손 가정을 위한 연탄을 구매하는 등 이웃들의 따뜻한 겨울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이상익 한국청소년연맹 사무총장은 “즐거운 마음으로 나눔을 실천한 어린이들의 정성과 마음을 대신 전하며, 이웃들이 따뜻한 연말을 보낼 수 있도록 연탄과 난방 지원을 함께 실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 외에도 희망사과나무는 다양한 장학 사업과 교육 지원 사업을 통해 소외계층 아동·청소년들에게 학업 지원과 올바른 성장을 위한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희망사과나무는 한국청소년연맹 사회공헌 사업으로 국내·외 극빈 지역 및 취약계층 아동·청소년의 꿈과 건강한 성장을 위해 장학금과 생활 및 교육 물품을 지원하고 있으며, 그룹홈 자립 청소년들을 위한 사업을 활발히 하고 있다.

사업 및 후원 문의는 희망사과나무 운영본부로 문의하거나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국청소년연맹은 청소년의 자기 계발과 조화로운 성장을 지원하고 건강한 미래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설립된 청소년 단체로 샛별단·아람단·누리단·한별단·한울회로 구성됐다.

한국청소년연맹 개요

한국청소년연맹(아람단·누리단·한별단·한울회)은 학교 교육과 상호 보완을 통한 건전한 미래 세대를 육성하기 위해 1981년 설립돼 ‘한국청소년연맹육성에관한법률(81.4.13 법률 제3434호)‘에 의해 국가 및 지방자치단체로부터 지원받으며, 학교를 기반으로 활동하고 있는 우리 고유의 청소년 단체다. 현재는 전국 19개 시도, 8000여개 학교에서 29만여명 회원이 활동하고 있으며 서울시립중랑청소년수련관을 비롯한 전국 22개의 청소년 수련시설을 운영하는 등 대한민국 최고의 청소년 사회 교육 기관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올해 창립 40주년을 맞아 청소년 단체 활동뿐만 아니라 각종 사회공헌 활동 및 다양한 청소년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희망사과나무 홈페이지: http://www.hopeappletree.or.kr

웹사이트: http://www.koya.or.kr

언론 연락처

한국청소년연맹
활동진흥부
강소현 간사
02-2181-7488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이 작성한 것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