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 로보틱스, 주문 처리 효율성 높이는 ‘하이포트’로 새 이정표 세워

CE/ETL 인증 하이포트 기반 워크 스테이션, 주문 이행 위해 높은 효율성을 요하는 광범위한 스토리지 시나리오에 적합

선전, 중국--(Business Wire / 뉴스와이어)--하이 로보틱스(HAI ROBOTICS)의 ‘하이포트(HAIPORT) 기반 워크스테이션’ 솔루션이 출시 1년 만에 전 세계에서 100세트 이상 가동되는 새로운 이정표를 세웠다.

하이 로보틱스는 창고 주문 처리를 위한 자율 케이스 핸들링 로봇(Autonomous Case-handling Robotics, 약칭 ACR) 시스템 분야를 선도하는 세계적 기업이다.

이 솔루션은 창고 시설의 처리 용량을 증대해야 하는 고객사의 주문 처리 효율을 획기적으로 높여준다.

하이포트는 자동 적재·하역기로 하이 로보틱스의 자율 케이스 핸들링 로봇 및 컨베이어 워크스테이션과 도킹할 수 있다.

하이포트 기반의 워크스테이션에서는 하이포트 적재기(loader)의 하이픽(HIPICK) 로봇에서 여러 개의 토트(tote)와 카턴(carton) 상자가 내려진 후 컨베이어 벨트에 옮겨져 시스템 주문 별로 분류 작업이 이뤄진다. 이후 박스는 하이포트 하역기(unloader)로 이동되며 주문 처리를 위해 로봇에 넘겨진다.

하이픽 로봇과 하이포트, 컨베이어 벨트 간 협력으로 인바운드부터 아웃바운드까지 박스를 원스톱으로 처리할 수 있다. 이 솔루션은 창고의 처리량 증대라는 명백한 이점이 있다.

하이포트는 양쪽에서 케이스 적재와 하역을 동시에 처리한다. 이에 따라 단일 워크 스테이션에서 최대 900개의 박스를 작업할 수 있는데 이는 수작업을 압도하는 규모다. 또한 그 속도는 로봇에서 컨베이어 벨트로 이송할 때 보다 16배나 빠르다.

4~8개의 케이스를 3초 안에 적재하고 5초 안에 하역할 수 있는 고속 작업을 통해 박스 취급 용량을 크게 늘릴 수 있다. 수동 적재/하역보다 단일 로봇의 효율성을 30% 끌어올릴 수 있다.

하이픽 로봇과 컨베이어 벨트 간에 직접적인 상호작용이 이뤄지도록 설계된 하이포트 기반 워크스테이션은 더욱 빠른 적재 및 하역 속도를 보장하며 사람이 개입할 필요성을 최소화한다. 이로써 수동 피킹(picking) 효율을 최대 3배까지 높일 수 있다. 워크스테이션을 사용하면 창고 직원이 지루한 수작업에서 벗어나 더 중요한 작업에 집중할 수 있다.

하이 로보틱스의 소프트웨어 플랫폼과 로봇의 움직임을 모니터링할 수 있는 다중 센서 기술로 무장한 이 워크스테이션은 특정한 화물 상자를 워크스테이션으로 이송해야 할지 여부를 정확하게 판단할 수 있다. 또한 모듈형 설계로 창고 자동화 시 뛰어난 확장성과 유연성을 제공한다. 또한 사용자의 필요에 따라 다양한 용도로 맞춤 설정하고 조정할 수 있다. 결과적으로 하이포트 기반 워크스테이션을 창고에 설치하면 필요한 로봇 수를 30% 줄일 수 있다.

하이포트 기반 워크스테이션은 유럽과 미국 시장의 안전 표준을 준수함을 확인하는 CE 인증과 ETL 인증을 획득했다. 이들 인증은 하이 로보틱스가 제품 설계 및 생산에 대해 공급망 전반에서 엄격한 품질 관리를 실행하고 있음을 증명한다.

제프 정(Jeff Zheng) 하이 로보틱스 연구개발(R&D) 이사는 “하이포트 기반 워크스테이션은 창고 자동화를 위한 혁신적 솔루션으로 인간과 기계의 상호작용에서 새로운 방식을 제공한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 솔루션은 운영 효율을 높일 뿐만 아니라 비용을 절감하고 투자수익률(ROI)을 올려준다”며 “고객에게 더 많은 가치를 제공해 고객사가 투자에 보람을 느낄 수 있도록 뒷받침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하이포트 기반 워크스테이션은 유연성이 뛰어나 원자재, 소형 전자제품, 의류, 의약품, 소매, 제3자 물류 등 중소형 박스가 사용되는 광범위한 스토리지 시나리오에 적합하다. 이러한 환경에서는 판매되는 상품 수(SKU)가 많고 전자상거래 수요가 급증하는 피크 시간에 높은 주문 처리 효율이 요구된다.

하이 로보틱스(HAI ROBOTICS) 개요

하이 로보틱스는 자율 케이스 핸들링 로봇 시스템의 선구자로 로봇 기술과 인공지능(AI) 알고리즘을 통해 효율적이고 지능적이며 유연성이 뛰어난 맞춤형 창고 자동화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하이 로보틱스는 모든 공장과 물류창고의 가치 창출을 목표로 하고 있다.

세계에서 최초로 제공되는 솔루션인 하이픽 ACR(HAIPICK ACR) 시스템은 2015년 독자적으로 개발됐다.

2016년 설립돼 중국 선전에 본사를 둔 하이 로보틱스는 홍콩, 일본, 싱가포르, 미국, 네덜란드에 자회사 5곳을 설립해 30개 국가와 지역 고객에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1200여 명의 직원 중 절반 이상이 엔지니어다. 이 회사는 포지셔닝, 로봇 제어, 창고 관리와 관련된 핵심 지적 재산에 대해 600개 이상의 글로벌 특허를 획득했다. 하이 로보틱스는 2021년 실시한 시리즈 C/D 투자 라운드를 통해 총 2억달러 이상을 유치했다.

비즈니스와이어(businesswire.com) 원문 보기: https://www.businesswire.com/news/home/20211214005725/en/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에서 원하는 언어로 작성한 원문을 한국어로 번역한 것이다. 그러므로 번역문의 정확한 사실 확인을 위해서는 원문 대조 절차를 거쳐야 한다. 처음 작성된 원문만이 공식적인 효력을 갖는 발표로 인정되며 모든 법적 책임은 원문에 한해 유효하다.]

웹사이트: https://www.hairobotics.com/zh-cn/home/i...

이 보도자료의 영어판 보기

연락처

하이 로보틱스(HAI ROBOTICS)
안나 자오(Anna Zhao)
해외 브랜드 커뮤니케이션 매니저
anna.zhao@hairobotic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