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화학, 자가면역질환 치료 후보물질 ‘LC510255’ 중국 임상 2상 진입

출처: LG화학 (코스피 051910)
2021-12-20 09:21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12월 20일 -- LG화학의 자가면역질환 신약후보 물질이 중국 임상 2상에 진입했다. LG화학은 20일 중국 파트너사인 ‘트랜스테라 바이오사이언스’가 중국국가약품감독관리국(NMPA)으로부터 ‘LC510255’에 대한 임상 2상 계획을 승인받았다고 밝혔다.

LG화학은 4월 자체 개발 후보물질 LC510255에 대한 중국 시장 라이선스를 ‘트랜스테라’에 이전하는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번 중국 임상 승인에 따라 LG화학은 트랜스테라로부터 비공개 마일스톤을 수취하게 되며, 트랜스테라는 중국 궤양성대장염 환자들을 모집해 약물의 유효성 및 안전성을 본격적으로 평가하게 된다.

LC510255는 과민성 면역기능 조절 단백질인 S1P1 (스핑고신-1-인산 수용체-1)의 발현을 촉진하는 경구용(먹는 제형) 신약으로 LG화학은 전임상 및 임상 1상을 통해 과면역 반응 억제, S1P1 단백질에 대한 선택적 작용 등을 확인한 바 있다.

글로벌 시장조사 데이터에 따르면 중국 궤양성대장염 치료제 시장 규모는 2020년 2200억원 규모에서 2028년 2800억원 규모로 지속해서 커질 것으로 전망했다. 현재 중국 내 궤양성대장염 유병자는 약 43만 명, 이 중 약 80%가 적극적인 약물 치료가 필요한 중증 환자인 것으로 추정된다.

한편 양사는 각 지역에서의 경험 및 전문성을 바탕으로 전략적 파트너십을 강화해 혁신적인 자가면역질환 신약 개발을 가속한다는 전략이다.

LC510255의 글로벌(중국 제외) 개발 및 상업화 권리를 보유한 LG화학은 대표적 면역 질환인 아토피피부염으로 치료 적응증을 확장해 글로벌 임상 2상을 수행할 계획이다.

LG화학 손지웅 생명과학사업 본부장은 “S1P1 수용체 작용제는 전 세계에서 주목하는 자가면역질환 분야 유망 신약 물질로 파트너사와 긴밀한 협력을 통해 글로벌 경쟁력을 확보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웹사이트: http://www.lgchem.com

언론 연락처

LG화학
커뮤니케이션팀
김주남 책임
02-3773-3755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이 작성한 것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