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My NFT’ 서비스 오픈

출처: 신한카드
2022-01-04 09:22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1월 04일 -- 신한카드(사장 임영진)는 국내 금융 플랫폼 최초로 NFT (Non Fungible Token)을 적용한 ‘My NFT’ 서비스를 오픈했다고 4일 밝혔다.

신한카드 고객이라면 누구나 자신이 소장한 물건이나 간직하고 싶은 순간을 NFT로 등록하고, 신한pLay(신한플레이)를 통해 등록한 NFT를 언제든지 조회할 수 있다.
 
이번 서비스 오픈은 국내 금융 플랫폼 가운데 NFT를 활용한 첫 사례라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 또 최근 미술·게임 등 다양한 분야에서 블록체인 기술을 기반으로 거래되는 NFT와는 달리 고객이 신한플레이로 간편하게 NFT를 생성하고, 본인만의 월렛을 통해 보관·조회할 수 있다.
 
신한카드의 My NFT 서비스는 카카오의 블록체인 플랫폼 ‘클레이튼(Klaytn)’을 기반으로 만들어졌다. 고객 누구나 카카오톡을 통해 쉽고 편리하게 만들 수 있고, 글로벌 NFT 플랫폼과의 연결·확장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블록체인 전문기업 블록오디세이와 협업으로 진행한 이번 서비스는 NFT의 거래·유통 기능은 적용하지 않고, NFT 생성·조회만 할 수 있다.
 
앞으로 신한카드는 NFT를 활용하는 기업과 플랫폼들과 연결을 통해 생태계를 꾸준히 확장해나갈 예정이다. 현재 전략적 제휴 관계인 번개장터와 스니커즈를 비롯한 다양한 상품의 정품 인증을 위한 NFT 서비스를 구축해나가고 있으며, 이 밖에 제조·유통사들과도 플랫폼 연결을 추진할 예정이다.
 
한편 신한금융그룹은 금융 플랫폼에서 NFT의 활용 가능성을 크게 평가해 My NFT 서비스 협력사 블록오디세이에 그룹 SI펀드를 통해 50억원 규모의 전략적 투자를 진행하는 등 그룹 차원의 전폭적 지원도 이어가고 있다.
 
신한카드는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할 수 있는 NFT의 가능성과 블록체인의 핵심 기능인 디지털 저장·조회 기능에 주목했다며, 앞으로 고객의 비금융 자산 및 소중한 물건과 추억까지도 간직할 생활 플랫폼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지속해서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웹사이트: http://www.shinhancard.com

언론 연락처

신한카드
홍보팀
02-6950-8466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이 작성한 것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