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틀송뮤직, CJ ENM 다이아 티비와 음원 공급 계약 체결

2022-01-10 09:00
  • 리틀송뮤직, 다이아 티비(DIA TV) 로고

    리틀송뮤직, 다이아 티비(DIA TV) 로고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1월 10일 -- 뮤직 콘텐츠 전문 지식 재산권(IP) 개발사 리틀송뮤직은 CJ ENM이 운영하는 국내 최초 MCN(멀티 채널 네트워크) 다이아 티비(DIA TV)와 음원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콘텐츠 비즈니스에서 수익과 직결되는 가장 중요한 문제는 저작권이다. 리틀송뮤직은 이번 계약으로 저작권 문제가 빈번히 발생하는 배경 음악 문제를 완벽히 해결하면서, 안전한 제작 환경을 창작자 파트너에게 제공해 콘텐츠 퀄리티를 높일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이게 가능한 건 3만곡이 넘는 음원을 보유한 리틀송뮤직이 제공하는 배경 음악 모두가 자체 제작한 오리지널 IP이기 때문이다. 기존 배경 음악을 사용할 때는 음원 하나에 여러 명의 창작·권리자가 혼재해 복잡한 저작권 처리 과정이 필요했다. 또 타인 저작물을 대신 관리하는 대리 중개 형태의 음원 계약도 많았다. 반면 리틀송뮤직은 오직 법인 소유 업무상 저작물로 이뤄진 배경 음악 IP를 보유해 저작권 문제가 원천적으로 존재할 수 없는 생태계를 구축했다.

리틀송뮤직은 다이아 티비, 비디오빌리지를 시작으로 K-콘텐츠 문화에 힘을 실을 장르별 맞춤 음원 IP와 함께 전문 태거(tagger)가 태깅한 태그(tag)들로 안전하고 빠른 검색을 통해 배경 음악의 자유를 제공하면서, 수준 높은 국내 크리에이터 IP를 통한 사업 확장을 준비하고 있다.

다이아 티비는 CJ ENM이 운영하는 K-컬처 기반의 국내 최대 규모 콘텐츠 크리에이터 네트워크로 게임, 음악, 뷰티, 전문가, 푸드, 글로벌 등 다양한 분야에서 1000여개의 채널과 파트너십을 맺고 있다. 이를 통해 여러 플랫폼 기반 오리지널 콘텐츠 및 브랜디드 콘텐츠를 제작해 기업들에 국내외 마케팅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리틀송뮤직 개요

리틀송뮤직은 뮤직 콘텐츠 전문 지식 재산권(IP) 개발사로 직접 제작한 3만여곡의 오리지널 IP를 통해 여러 비즈니스를 펼치고 있으며, 이를 활용한 자체 제작 배경 음악 라이브러리 플랫폼 ‘BGM팩토리’를 운영하고 있다. BGM팩토리는 전 세계 창작자에게 배경 음악의 자유를 주는 것을 목표로, 자체 제작 음원을 통해 음원 저작권 문제가 없는 배경 음원 라이브러리 서비스를 제공한다. 현재 크리에이터뿐 아니라, 저작권에 민감한 관공서, 기업 및 방송국 각종 프로덕션들이 BGM팩토리를 활용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s://www.bgmfactory.com/

언론 연락처

리틀송뮤직
사업개발파트
류은지
070-4632-7107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이 작성한 것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