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국대 정외과 학생들, 정책 제안으로 국민권익위원장 표창받아

2022-01-11 11:22
  • 왼쪽에서 다섯번째부터 지도교수 이현출 건국대 정외과 교수와 건국대 학생들이 대학생 정책참여 제안으로 표창을 받았다

    왼쪽에서 다섯번째부터 지도교수 이현출 건국대 정외과 교수와 건국대 학생들이 대학생 정책참여 제안으로 표창을 받았다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1월 11일 -- 건국대학교 학생들이 수업 중 참여한 정책 제안으로 국민권익위원장 표창과 광진구청장 표창을 받았다.

건국대 정치외교학과 2021학년도 시민정치론 수업(지도교수 이현출)을 들은 학생들은 지난해 12월 말 국민권익위(위원장 전현희)와 광진구청(구청장 김선갑) 공무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온라인으로 열린 ‘대학생 정책참여 프로그램 발표회’를 통해 2개 팀이 권익위원장상, 8개 팀이 광진구청장상을 수상했다.

이날 발표회에서는 △앱을 설치하지 않고도 사용할 수 있는 여성 안심 귀가 QR코드 제작 △골목상권 활성화를 위한 청춘거리 브랜딩 △공실·노후 주택 등을 이용한 핵심 자족시설 운영 등 참신한 아이디어가 많이 나왔다. 또 키오스크 설치가 확대됨에 따라 노인 등 디지털 소외계층이 키오스크를 쉽게 이용할 수 있게 하기 위한 교육용 앱 개발, 교육용 키오스크 도입, 좌우 가림막 등의 정책대안이 제시됐다.

매년 1학기에 시행되는 시민정치론 수업은 2018년부터 매년 지역사회 기반 학습(community based learning)으로 진행되고 있으며 ‘청년의 시각과 입장’에서 지역사회 문제를 분석하고 해결하려는 노력을 기울여왔다. 지난해 1학기 수업은 광진구의 요청으로 구의동 일대 도시재생 사업에 청년의 아이디어를 보태기 위한 노력 중 하나로 진행되기도 했다.

김선갑 광진구청장은 결과 발표회에서 “지난해 학생들이 제안한 정책 중 광진구 정책으로 채택된 반려동물 사전의무교육제도는 광진구를 넘어 우리나라의 정책으로 발전했다”며 “학생들의 아이디어가 지역사회 혁신에 큰 도움이 되고 있으며, 제시한 제안들이 정책으로 반영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온라인 발표회에는 국민권익위의 양종삼 국장, 장자철 과장, 광진구의 안찬율 국장 등이 참석했다.

웹사이트: http://www.konkuk.ac.kr

언론 연락처

건국대학교
홍보실
홍주승
02-450-3131~2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이 작성한 것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