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핸즈, 플로틱과 ‘물류 로봇·로봇 관제 소프트웨어’ 공동 개발 위한 MOU 체결

현장 맞춤형 물류 로봇과 관제 소프트웨어 공동 개발, 물류 로봇을 활용해 풀필먼트 프로세스 혁신 목표
두핸즈, 물류 창고용 로봇 기반 풀필먼트 자동화 운영 계획
플로틱 로봇 자율주행 이동 기술과 다중 로봇 관제 소프트웨어 보유

출처: 두핸즈
2022-01-18 08:40
  • 왼쪽부터 문성수 두핸즈 CTO, 이찬 플로틱 대표, 박찬재 두핸즈 대표가 업무 협약을 맺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문성수 두핸즈 CTO, 이찬 플로틱 대표, 박찬재 두핸즈 대표가 업무 협약을 맺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1월 18일 -- 풀필먼트 테크 스타트업 두핸즈(박찬재 대표)가 물류 로봇을 활용한 풀필먼트 자동화 프로세스 공동 개발을 위해 물류 창고용 로봇 개발 업체 플로틱(이찬 대표)과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플로틱은 로봇의 자율주행 이동 기술을 바탕으로 실제 물류창고에서 작업자의 업무를 대신하거나 보조할 수 있는 로봇과 다수의 로봇을 통합 관리 및 최적화할 수 있는 다중 로봇 관제 서버를 개발한, 기존 창고 환경과 연결성이 높은 ‘물류 로봇 자동화 솔루션’을 제공하는 스타트업이다. 창업 직후 카카오벤처스, 신한캐피탈, 네이버 D2SF에서 Seed 투자를 유치해 성장 잠재력을 인정받은 바 있다.

두핸즈는 국내 최대 규모의 용인 아레나스 물류센터에 위치한 품고 FC (Fulfillment Center)에서 플로틱과 적극적으로 협업한다. 두핸즈가 개발한 AI 풀필먼트 솔루션인 핸디봇을 중심으로 물류 현장에 필요한 기능들을 모니터링해 현장 맞춤형 자동화 로봇을 공동 개발하고, 최종적으로 자동화 풀필먼트 센터를 구축할 계획이다.

품고를 운영하는 박찬재 두핸즈 대표는 “이번 업무 협약은 물류 효율의 극대화를 통해 합리적인 가격으로 고객들에게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맺었다”며 “이번 체결을 시작으로 풀필먼트 프로세스 혁신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포부를 말했다.

두핸즈는 이커머스 판매자의 물류 전반을 책임지는 ‘품고’ 서비스를 운영하는 기업으로, 12월 두손컴퍼니에서 두핸즈로 사명을 변경했다. 남양주와 용인 등 경기권 5개의 거점에 약 8000평의 풀필먼트 센터를 운영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네이버 등에서 받은 누적 투자 금액은 총 320억원이다.

이번 협약을 주도하고 있는 문성수 두핸즈 CTO는 카이스트 전산학부 공학 학사 조기 졸업 후 석사 학위를 취득했으며, 10년 이상 AI 산업을 비롯한 테크 기반의 스타트업에서 개발팀을 리드하며 다수의 제품 및 서비스를 론칭한 경험을 보유하고 있다. 두루와사람, 클라우드 연동 서비스 마이드라이브스 대표이사를 역임했고, 수 건의 성공적인 투자를 유치한 바 있다.

이찬 플로틱 대표는 카이스트에서 기계 공학을 전공한 젊은 창업가다. 네이버랩스 로보틱스, 배달의민족, 트위니 등에서 인턴십을 거치며 물류 로보틱스 산업의 가능성에 주목해 2021년 창업했고, 공격적인 인재 영입과 발 빠른 업계 파트너십 체결을 통해 꾸준히 기술을 고도화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s://www.dohands.com/

언론 연락처

두핸즈 홍보대행
오픈피알
김남희 과장
070-7363-0767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이 작성한 것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