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락원 출판사, ‘어린이를 위한 포스트 코로나 안내서’ 출간

20가지 키워드, 129가지 궁금증으로 준비하는 포스트 코로나 첫 가이드북

뉴스 제공다락원
2022-01-24 14:30
‘어린이를 위한 포스트 코로나 안내서’ 표지, 정윤선 지음, 152쪽, 값 1만4500원
‘어린이를 위한 포스트 코로나 안내서’ 표지, 정윤선 지음, 152쪽, 값 1만4500원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1월 24일 -- 출판사 다락원은 포스트 코로나 첫 가이드북 ‘어린이를 위한 포스트 코로나 안내서’를 출간했다. ‘어린이를 위한 포스트 코로나 안내서’는 어린이에게 코로나19 이후 세상이 어떻게 바뀔지 보여 준다.

2020년, 우리는 가장 이상한 3월을 겪었다. 학교에 가지 못하다가 결국 온라인으로 개학했고. 보고 싶은 사람을 마음대로 만날 수도 없었고, 일상생활도 모두 달라졌다.

저자 정윤선은 “코로나19가 곧 사라질지, 더 오래 사람들을 위협할지, 독감처럼 약해져서 사람들 곁에 머물지, 아직 누구도 이 끝을 정확히 알지 못한다. 하지만 분명한 것은 코로나19 이후의 세상을 준비할 때”라고 말했다.

‘어린이를 위한 포스트 코로나 안내서’에서는 코로나19 이후 세상의 힌트가 될 △팬데믹 △바이러스 △방역 △백신 △뉴노멀 △언택트 △온택트 △원격 수업 △원격 근무 △홈코노미 △코로노믹스 △그린뉴딜 △탈세계화 △큰 정부 △코로나 양극화 △코로나 블루 △연대 △인포데믹 △4차 산업 혁명 △디지털 문명 등 20가지 키워드를 보여준다.

어린이 입장에서 궁금할 법한 129가지 질문을 담았다. 질문을 따라 해답을 찾으면, 바이러스에 맞선 우리의 힘이 무엇인지 알 수 있을 것이다.

또한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삶과 정치, 교육, 경제와 일자리, 에너지와 환경, 과학 기술과 우주 개발 등 코로나19 이후의 어떻게 바뀌는지 보면서 가까운 미래와 먼 미래를 대비할 수도 있을 것이다.

출판사는 ‘어린이를 위한 포스트 코로나 안내서’가 답답한 마스크와 불편한 방역 수칙을 잘 지키고, 새로운 내일을 준비하는 어린이들의 필독서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도서는 온라인 및 전국 가까운 서점에서 구매할 수 있다(정윤선 지음 / 152쪽 / 값 1만4500원).

다락원 개요

다락원은 40년간 외국어 교재는 물론, 한국어, 어린이, 일반 단행본까지 출간하고 있는 종합출판사다. 노하우와 풍부한 콘텐츠를 바탕으로 2000년부터 이러닝(e-Learning) 서비스도 제공하고 있다. 다락원의 자회사로는 영어 교재 출판사 해피하우스, 황금시간 출판사가 있으며, 국가자격증 수험서 브랜드로는 원큐패스가 있다.

웹사이트: http://www.darakwon.co.kr

연락처

다락원
기획마케팅팀
김아름 과장
02-736-2031(315)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제공자가 작성해 발표한 뉴스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뉴스와이어는 편집 가이드라인에 따라 제공자의 신뢰성과 투명성을 확인하고 내용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보도자료에 문제가 있으면 뉴스와이어에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뉴스 제공다락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