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즌비, 도서 ‘나만의 일은 그렇게 시작되었다’ 출간

“엄마라는 이유로 그 무엇도 포기하지 않도록”

2022-01-28 11:15
  • 나만의 일은 그렇게 시작되었다 표지

    나만의 일은 그렇게 시작되었다 표지

  • 나만의 일은 그렇게 시작되었다 상세 페이지

    나만의 일은 그렇게 시작되었다 상세 페이지

인천--(뉴스와이어) 2022년 01월 28일 -- 더하트컴퍼니의 출판사 시즌비가 도서 ‘나만의 일은 그렇게 시작되었다’를 출간했다고 밝혔다.

도서 ‘나만의 일은 그렇게 시작되었다’는 우리가 무언가를 다시 한다는 것은 ‘자기다움’의 분명한 이유가 있고, 행여 성공하지 못한다고 하더라도 의미가 있다는 12명의 엄마가 당신에게 보내는 응원을 담았다.

‘나만의 일은 그렇게 시작되었다(시즌비, 2022)’는 경력 단절을 딛고 다시 일을 시작한 엄마 12명이 모여 출간했다. 엄마인 여성이라면 누구나 공감할 만한 이야기와 실제로 평범했던 엄마들이 다시 시작하는 이야기를 담았다. ‘엄마이지만 자기를 잃지 않은 스토리&다시 시작하는 일’에 대해 이야기하는 에세이북이다.

엄마인 여성이라면 모두 겪는 일과 육아 그리고 나 자신 사이에서 고민, 많은 고민 끝에 각각의 꿈과 진로를 찾아 만들어간 자신만의 서사를 ‘아는 언니의 육아 비결’처럼 공감되는 이야기로 들려준다.

직장생활을 하며 나의 커리어를 하나하나 쌓아가던 여성이 결혼하고 아이를 낳으면서 자연스럽게 경력이 멈추고, 내가 아닌 ‘한 아이의 엄마’로만 살게 된다. ‘아이’를 잘 키우라고 하지, 그 누구도 ‘너’가 잘 살라고 해주지 않는다. 엄마는 ‘엄마’로서 삶도 중요하고 가치 있지만 ‘엄마’이기 이전에 ‘나’ 자신으로도 가치 있게 살고 싶다. ‘나만의 일은 그렇게 시작되었다’에는 나 자신으로 살기 위해 다시 시작한 엄마들의 이야기가 실려있다.

직장인에서 육아와 일을 병행하기 위해 어린이집 원장으로, 지금은 엄마를 위한 사회혁신 스타트업 대표가 된 엄마를 중심으로 아이를 위해 친환경 약병을 개발한 엄마, 아이 셋을 키운 경력으로 엄마표 교육 전문가가 된 엄마, 초보 워킹맘까지 다양한 영역에서 활동하고 있는 엄마들의 생생한 경험을 솔직하게 풀어내고 있다.

도서 ‘나만의 일은 그렇게 시작되었다’는 챕터 1에서부터 챕터 12까지 엄마 작가들의 에세이로 구성됐다. 지극히 평범하면서도 엄마라면 누구나 경험하는 위기 속에 있는 여성들에게 공감과 위로가 되는 이야기다. 저자들은 이 책을 읽는 모든 엄마가 다음이라는 넥스트 스텝을 위해 오늘을 살고 작은 의미를 쌓아갈 수 있길 기대한다는 바람을 드러냈다(최혜미 외 11명 지음, 1만4000원, 시즌비).

더하트컴퍼니 개요

시즌비는 엄마를 위한 교육·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 더하트컴퍼니의 출판사다. 더하트컴퍼니는 3년간 1000여 명의 엄마 진로 코칭과 교육 전문가로 활동한 김민하 대표를 비롯해 대부분의 구성원이 엄마이다. 2020년 3월, 엄마의 지속 가능한 성장커뮤니티 맘메이트클럽 론칭을 시작으로 맘스커리어 K클래스 공식 파트너사 선정, 고용노동부형 예비사회적기업에 선정, 2021년 나답게 살아가고 싶은 엄마의 개인 맞춤 진로 교육 및 커뮤니티 플랫폼인 비마이시즌을 론칭했다. 일을 쉬지 않고 해왔던 워킹맘, 경력 단절 후 다시 시작하는 초보 워킹맘, 이제 새로운 일을 다시 도전하는 워킹맘까지 다양한 구성원으로 이루어진 더하트컴퍼니는 엄마인 여성의 고민을 해결하기 위해 다양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언론 연락처

더하트컴퍼니
시즌비
배소이 디렉터
070-8015-6350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이 작성한 것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