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정태 건국대 교수, 재료화학 분야 세계적 학술지 표지논문 게재

SERS 신호 균일하게 얻어내는 이종금속 인터페이스 제작
‘어드밴스드 머티리얼스 인터페이스’ 최신호 게재

2022-03-07 14:06
  • 박정태 건국대학교 공과대학 화학공학부 교수

    박정태 건국대학교 공과대학 화학공학부 교수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3월 07일 -- 건국대학교는 박정태 공과대학 화학공학부 교수와 최인희 서울시립대학교 생명과학과 교수 공동연구팀의 이종금속 인터페이스를 통한 균일한 ‘표면증강 라만분광(SERS)’ 신호에 대한 연구논문이 재료화학 분야의 권위 있는 국제 학술지인 ‘어드밴스드 머티리얼스 인터페이스(Advanced Materials Interfaces)’ 최신 호(3월 2일자)의 표지논문으로 발표됐다고 7일 밝혔다.

이 논문의 제목은 ‘Sensitive and Homogeneous Surface-Enhanced Raman Scattering Detection Using Heterometallic Interfaces on Metal-Organic Framework-Derived Structure’으로 논문의 공동 제1저자는 이재연(건국대 화학공학부 석사과정), 이승기(서울시립대 생명과학과 박사과정), 신동훈(석사과정), 공동 교신저자로는 박정태 교수(건국대)와 최인희 교수(서울시립대)가 참여했다.

박정태 교수팀은 3D 구조로 균일하게 성장시킨 ZIF-67유래 코발트 옥사이드(Cobalt Oxide) 표면에 나노미터 크기의 금, 은 입자들을 균일하고 밀도 있게 분포 시켜 SERS신호를 균일하게 얻어내는 이종금속 인터페이스를 제작했다.

이번 연구에서는 표면적을 극대화함으로써 수 나노미터의 간격으로 분포된 귀금속 입자들의 표면 증강 라만 산란 효과를 통해 피코몰 수준의 유기물질 용액에서도 감도 있는 라만 신호를 얻어냈다. 또한 두 가지의 귀금속을 활용함으로써 하나의 레이저 파장대가 아닌 두 가지의 레이저 파장대에서도 물질에 대한 라만 신호를 얻어냈다.

이 연구는 산업통상자원부의 소재부품기술개발사업 및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이공학 분야 기초연구사업의 지원으로 수행됐다.

웹사이트: http://www.konkuk.ac.kr

언론 연락처

건국대학교
홍보실
홍주승
02-450-3131~2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이 작성한 것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