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정신건강복지센터, ‘2022년 동료지원가 양성교육’ 참여자 모집

3월 18일(금)까지 2022년 동료지원가 양성교육 참여자 20명 모집 예정
2021년 기준 총 79명의 정신질환 당사자 동료지원가 배출

2022-03-10 14:00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3월 10일 -- 서울시정신건강복지센터(이하 서울센터)가 ‘2022년 동료지원가 양성교육’ 참여자를 3월 18일(금)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동료지원가는 ‘정신질환에서 회복하고 있는 당사자가 회복 경험 및 관련 지식 공유를 통해 도움이 필요한 동료에게 정신건강 서비스를 제공하며 회복을 돕는 직군’이다. 서울센터는 2013년부터 동료지원가를 양성해왔으며, 2021년까지 총 79명의 동료지원가를 배출했다.

2021년 장애인경제활동실태조사에 따르면 정신장애인은 장애 유형별 고용률에서 10.9%로 가장 낮은 수치를 보였으며 이는 △안면장애(55.2%) △간장애(45.3%) △지체장애(42.8%)보다 매우 낮은 수치다.

서울센터는 정신장애인 고용지원을 위해 동료지원가를 양성하고 있으며, 동료지원가의 직무 활성화 및 활동 영역 확대, 당사자의 사회 복귀 촉진을 위한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2022년 동료지원가 양성교육은 서울시 정신건강관련기관의 등록 대상자 가운데 동료지원가 활동에 관심이 있는 정신질환 당사자라면 누구나 3월 18일(금)까지 신청할 수 있다. 서울센터는 선발된 인원 20명을 대상으로 4월 11일부터 5월 27일까지 동료지원가 양성교육(이론 73시간+실습 30시간=총 103시간)을 진행할 예정이다.

서울센터 이해우 센터장은 “동료지원 서비스는 입원과 증상을 감소시키고 당사자의 동기부여 및 사회복귀를 촉진한다”며 “역량 있는 동료지원가의 활동으로 정신질환 당사자에 대한 사회적 인식 변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2022년 동료지원가 양성교육 신청 방법, 선발 과정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블루터치 홈페이지의 ‘마음건강+’에 접속한 뒤 공고 → 일반모집공고 → 당사자 모집 게시판에서 확인하면 된다.

서울시정신건강복지센터 개요

서울시정신건강복지센터는 2005년 전국 최초로 개소한 광역형 정신건강복지센터다. 서울시민들의 정신건강 향상과 정신질환 예방, 정신건강의 어려움이 있는 시민도 더불어 살며 회복되는 행복한 서울을 만들기 위해 정신건강 증진기관들과 협력해 다양하고 전문적인 정신건강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blutouch.net

언론 연락처

서울시정신건강복지센터
정책기획팀
김보람
02-3444-9934(내선231)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이 작성한 것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