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센타이어, 독일 ‘2022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본상 수상

출처: 넥센타이어 (코스피 002350)
2022-03-23 10:27
  • 넥센타이어가 독일 ‘2022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에서 본상을 받았다

    넥센타이어가 독일 ‘2022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에서 본상을 받았다

양산--(뉴스와이어) 2022년 03월 23일 -- 넥센타이어(대표이사 강호찬)가 독일 2022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제품 디자인 부문에서 ‘엔블루 포시즌 2’와 ‘엔블루 포시즌 밴’ 두 제품이 본상을 받았다고 23일 밝혔다.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는 독일 노르트하임 베스트팔렌 디자인센터가 1995년부터 주관해오는 공모전으로 미국 ‘IDEA 디자인 어워드’,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와 함께 글로벌 3대 디자인상으로 꼽힌다.

먼저 엔블루 포시즌 2는 여름 빗길부터 겨울철 눈길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기후 조건에서도 탁월한 성능을 발휘하도록 설계된 올웨더(All Weather) 타이어다. V형 패턴 디자인을 바탕으로 젖은 노면에서 원활한 배수 성능을 위한 폭넓은 그루브(타이어 표면의 홈)와 패턴 표면의 마이크로 커프(타이어 표면의 미세한 홈) 디자인을 통해 1세대 제품 대비 젖은 노면 성능과 스노 성능을 더 강화했다.

숄더 블록에는 블록 강성을 높여주는 3D 커프 기술을 적용해 모든 기후 조건에서 안정적인 핸들링 성능을 제공하며, 톱날 형상을 가진 블록 엣지 디자인은 눈길에서의 제동 성능을 효과적으로 높여준다.

엔블루 포시즌 밴은 밴 차량에 특화해 설계된 올 웨더(All Weather) 타이어다. 젖은 노면에서 원활한 배수 성능을 위한 폭넓은 종·횡 방향 그루브와 스노 성능을 강화하는 물결 형태의 커프를 적용해 악천후 상황에서도 안정적인 주행을 할 수 있다.

또 최적의 패턴 디자인으로 도로와의 접지면을 고르게 유지해 이상 마모 현상을 방지했으며, 평소 무거운 하중이 실리는 밴 차량의 특성을 고려해 강화된 구조와 긴 내구성을 가진 컴파운드를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특히 엔블루 포시즌 밴 제품은 2021년 일본 굿디자인어워드(G-Mark) 본상 수상에 이어 이번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에서도 본상을 받으면서 최고 권위의 국제 디자인 수상 기관에서 디자인 경쟁력을 인정받고 있다.

넥센타이어는 앞으로도 유니크한 디자인과 기술 경쟁력을 갖춘 제품을 꾸준히 개발해 브랜드 가치를 더 높여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웹사이트: http://www.nexentire.com

언론 연락처

넥센타이어
경영관리팀
이재엽 부장
055-370-5096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이 작성한 것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