번개장터, 브랜드 팔로우 100만 건 돌파 “명품·패션이 이끈다”

브랜드 중심의 앱 개편 6개월 만에 브랜드 팔로우 기능 이용자 수 323% 증대

충성도 높은 브랜드는 ‘나이키’, 가장 주목받는 카테고리는 ‘명품·패션’

취향·디깅 소비에 이어 브랜드 소비 패턴까지 반영해 브랜드 중고거래의 성지로 나아갈 것

뉴스 제공
번개장터
2022-03-29 10:05
서울--(뉴스와이어)--브랜드가 개성을 표현하는 중요한 수단으로 자리매김한 가운데 취향 중고거래 앱 번개장터(대표 이재후)가 브랜드 중심으로 앱을 개편한 지 6개월 만에 전체 브랜드 팔로우 수 100만 건을 돌파했다고 29일 밝혔다.

올해 2월 브랜드 팔로우 기능 평균 이용자 수는 오픈 시점인 지난해 9월 평균 대비 323% 성장했으며, 1명당 약 4개의 브랜드를 팔로우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팔로우 수 기준으로, ‘나이키’가 약 9만2000건을 기록하며 압도적인 1위를 차지했다. 나이키는 스니커즈 문화의 중요한 축으로써 컬래버레이션이나 한정판 제품 출시를 통해 스니커즈 마니아들의 수집 욕구를 불러일으키고 있는 상징적인 브랜드이다. 스니커즈 마니아들의 높은 충성도와 더불어 국내 스니커즈 리셀 시장의 성장함에 따라 많은 팔로우 수를 기록한 것으로 분석된다.

2위는 약 4만9000건을 기록한 ‘애플’이 차지했다. 그 뒤로는 △구찌(약 3만3000건) △스톤아일랜드(약 3만 건) △샤넬(약 2만6000건) △메종마르지엘라(약 2만5000건)가 순위에 올랐다. 최근 MZ세대를 중심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 컨템포러리 브랜드가 높은 순위에 오르며 대세임을 입증했다.

상위 100개 브랜드 중 단연 돋보이는 카테고리는 절반 이상을 차지한 ‘명품·패션’이다. 구찌, 스톤아일랜드, 샤넬, 메종마르지엘라, 디올, 루이비통 등 명품·패션 브랜드가 순위권을 차지했다.

다음으로 많은 팔로우를 얻은 카테고리는 아웃도어 기반의 ‘레저’ 카테고리로, 코로나19로 인해 야외 활동이 주목받으며 인기를 얻은 것으로 분석된다. 골프 브랜드 ‘타이틀리스트’, 바이크 브랜드 ‘가와사키’, 자전거 브랜드 ‘자이언트’와 캠핑 브랜드 ‘헬리녹스’가 인기 브랜드로 꼽혔다. 그 외에도 ‘애플’, ‘삼성’, ‘닌텐도’, ‘LG전자’ 등을 포함한 ‘디지털’ 카테고리가 많은 팔로우를 얻었다.

번개장터 최재화 COO (최고 운영 책임자)는 “취향·디깅 소비 등 자신이 좋아하는 분야는 열성적으로 파고드는 문화가 뚜렷해지는 가운데 번개장터는 브랜드를 자신의 개성을 담아내는 중요한 수단으로 보고, 이를 반영해 이용자들이 원하는 브랜드를 쉽고 빠르게 찾을 수 있도록 차별화된 고객 경험을 제공했다”며 “브랜드 중고거래의 성지로 진화하기 위해 지속해서 브랜드 중심의 서비스 고도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번개장터는 메인화면 배너를 통해 이용자가 자신의 취향에 맞는 브랜드를 더욱 쉽게 발견할 수 있도록 다양한 취향을 담은 큐레이션 콘텐츠를 선보이고 있다.

웹사이트: https://bunjang.co.kr/

연락처

번개장터 홍보대행
KPR
최윤서 대리
02-3406-2211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번개장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