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FA한국협회, 4월 14일 ‘제6회 ESG 심포지엄’ 개최

‘ESG 기업공시 의무화와 발전 방향’ 주제로 ESG 공시 기준 관련 국내외 동향 소개

ESG 공시 중요성과 선진화 방향에 대해 깊이 있게 논의

뉴스 제공
CFA한국협회
2022-04-06 10:00
서울--(뉴스와이어)--CFA한국협회(CFA Society Korea, 회장 박천웅)는 4월 14일(목) 오후 2시부터 ‘ESG 기업공시 의무화와 발전 방향’이란 주제로 제6회 ESG 심포지엄을 개최한다.

최근 기관 투자자들이 ESG (환경·사회·거버넌스) 요소를 투자 프로세스에 적극적으로 반영하고, ESG 성과가 우수한 기업에 대한 투자를 확대하면서 기업들의 ESG 공시에 대한 중요성이 날로 높아지고 있다.

금융위원회는 2025년부터 자산 2조원이 넘는 유가 증권시장 상장사를 대상으로 ESG 공시 의무화를 추진하겠다고 지난해 발표했으며, 국제회계기준(IFRS) 재단은 2021년 11월 국제지속가능성표준위원회(ISSB)를 설립하고 국제적으로 통용되는 ESG 공시 기준을 마련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CFA한국협회는 이번 ESG 심포지엄을 통해 ESG 공시 관련 국내외 동향을 소개하고, 공시 범위 및 방법에 대한 각계 전문가 의견을 수렴해 ESG 공시의 중요성과 이슈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이번 심포지엄에는 박천웅 CFA한국협회장의 개회사를 시작으로 △이상호 자본시장연구원 연구위원 △오승재 서스틴베스트 총괄본부장 △조봉현 한국거래소 ESG 지원부 팀장 △최용환 NH아문디자산운용 ESG 리서치팀 팀장 등 ESG 분야 전문가들이 연사로 참여한다. 김희은 명지대학교 경영학과 교수, 장항진 CFA한국협회 부회장이 행사를 진행한다.

심포지엄은 서스틴베스트의 후원과 에프앤미디어, 오픈익스체인지 협찬으로 진행된다. 등록 신청은 CFA 회원 및 비회원 모두 가능하다.

CFA한국협회 개요

CFA한국협회(CFA Society Korea)는 전 세계 17여만명의 투자·재무 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비영리 단체 CFA Institute의 한국 지역 협회로, 2000년 2월 정식 인가됐다. 협회는 투자 분야에서 윤리적 행동을 선도하고 글로벌 금융 분야에서 주목받는 지식과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CFA Institute가 주관하는 CFA (the Chartered Financial Analyst, CFA®) 자격은 투자·재무 분야에서 국제적으로 명망 있는 전문 자격으로 인정받고 있다. CFA한국협회는 2021년 7월 1일 기준 1227명의 정회원을 보유하고 있다.

참가 신청 링크: https://cfa-esg-symposium.open-exchange.net/

웹사이트: http://www.cfasocietykorea.org

연락처

CFA한국협회
강세환 전무
070-4335-5997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CFA한국협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