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등포문화재단, ‘예술생태랩’ 프로젝트 본격 추진

영등포구 예술 활동 거점 활성화를 위해 7개 지역 주체가 직접 프로젝트를 제안·실행
일반 시민들도 예술을 향유할 수 있는 오픈형 프로그램 운영하며 6개월간 추진

2022-05-02 14:25
  • 영등포문화재단이 지역 내 문화예술 생태계 구축과 활성화를 위한 ‘예술생태랩’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영등포문화재단이 지역 내 문화예술 생태계 구축과 활성화를 위한 ‘예술생태랩’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5월 02일 -- 영등포문화재단(대표이사 강원재)이 지역 내 문화예술 생태계 구축과 활성화를 위한 ‘예술생태랩’ 프로젝트를 5월 2일(월)부터 10월 31일(월)까지 6개월간 추진한다.

‘예술생태랩’은 영등포와 문래창작촌의 지속 가능한 창작 환경 토대를 마련하고, 예술 활동의 사회적 가치를 확산하고자 추진하는 사업으로, 서울시와 영등포구가 주최하고, 영등포문화재단이 주관한다.

영등포문화재단은 창작 생태계 구축을 위해 지역 주체가 직접 제안·실행할 수 있는 다양한 문화적 실험을 지원하는 것에 주안점을 두고 4월 한 달간 예술생태랩 공모와 심사를 진행했다.

서류와 인터뷰 심사를 통해 선정된 △달려라로프트 △문래일지도 △우리는 플라즈마 등 7개의 프로젝트는 지역 창작자들의 작품 판매와 전시 지원, 지역의 이야기를 담은 지도 제작, 오픈스튜디오 형식의 창작 공간 운영 등 지역의 예술 생태계 구축을 위한 새로운 시도를 6개월간 실행한다.

특히 예술인, 주민, 소공인 등 지역의 주체들이 참여하고 향유할 수 있는 체험형 워크숍, 투어 프로그램, 공연 쇼케이스 등 다양한 오픈형 프로그램도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강원재 대표이사는 “지역 주체가 예술생태랩을 통해 중심이 돼 예술 활동의 거점으로서 영등포 및 문래창작촌의 가치를 실현하고, 축적하는 기회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예술생태랩은 2022년 예술활동 거점지역 활성화사업의 하나다. 예술활동 거점지역 활성화사업은 예술인들이 밀집한 문래동 일대 등 지역의 지속 가능한 창작 환경 조성을 위해 2020년부터 2022년까지 3년간 진행하는 사업이다.

영등포문화재단 개요

영등포문화재단은 우정과 환대의 이웃, 다채로운 문화생산도시 영등포를 함께 만들어가는 곳이다. 공연장, 도서관, 예술·청소년 지원센터 등 문화 공간을 운영하고 있으며 여의도 봄꽃축제, 문래예술창작촌 등 풍부한 문화 자원을 활용해 지역 문화예술을 활성화하는데 앞장서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ydpcf.or.kr/

언론 연락처

영등포문화재단
문화사업팀
한가람 주임
02-2629-2214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이 작성한 것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