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립성동청소년센터, 산림복지진흥원과 함께 도심형 숲 체험 프로그램 ‘놀러와요 그린 숲쿨’ 진행

2022-05-13 11:30
  • ‘놀러와요 그린(Green) 숲쿨’ 5월 체험 프로그램

    ‘놀러와요 그린(Green) 숲쿨’ 5월 체험 프로그램

  • ‘놀러와요 그린(Green) 숲쿨’ 5월 체험 프로그램

    ‘놀러와요 그린(Green) 숲쿨’ 5월 체험 프로그램

  • ‘놀러와요 그린(Green) 숲쿨’ 홍보 포스터

    ‘놀러와요 그린(Green) 숲쿨’ 홍보 포스터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5월 13일 -- 시립성동청소년센터(관장 유재영)가 도심형 숲 체험 프로그램 ‘놀러와요 그린(Green) 숲쿨’을 진행한다.

시립성동청소년센터는 놀러와요 그린 숲쿨의 5월 프로그램 참가자 모집을 마치고 사흘(5월 7·14·21일)간의 일정으로 체험 활동을 진행한다고 13일 밝혔다.

놀러와요 그린 숲쿨은 산림청 산하 산림복지진흥원이 주최하는 2022 녹색자금 공모사업의 하나로 추진되는 청소년 대상 숲 체험 프로그램이다. 녹색자금은 복권 수익금과 녹색자금 운용 수익금을 재원으로 조성되는 자금이다.

놀러와요 그린 숲쿨은 급격한 정서적, 신체적 성장을 겪는 9~13세 청소년들에게 숲에 대한 긍정적 인식을 제공해 건강한 사회 구성원으로 성장하도록 돕는 게 목표다.

프로그램은 도심형 하루 숲 체험인 ‘하루숲쿨’과 숙박형 숲 체험 ‘이틀숲쿨’ 두 가지로 구성된다. 하루숲쿨은 성동구 서울숲에서 하루 동안, 이틀숲쿨은 영등포구 하이유스호스텔에서 이틀간 진행된다. 프로그램 진행 장소는 월별 프로그램에 따라 변경될 수 있다.

프로그램 커리큘럼은 전문 숲 해설가와 함께하는 ‘숲 체험 활동’과 자연물을 이용해 진행하는 ‘숲 놀이 활동’으로 꾸려졌다. 체험 활동에서는 인근 숲, 생태 체험 공간을 찾아 숲과 자연의 소중함을 일깨워준다. 놀이 활동에서는 △곤충 빙고 △솔방울 옮기기 △나만의 오두막 짓기 등 다양한 놀이 프로그램을 통해 ‘숲은 재밌고, 편안하고, 행복한 공간’이라는 메시지를 전한다.

시립성동청소년센터 5월, 6월, 10월 세 차례에 걸쳐 놀러와요 그린 숲쿨을 진행할 예정이다. 1차(5월) 프로그램은 마감됐으며, 이른 시일 안에 2차(6월) 프로그램 참가 청소년을 모집할 계획이다. 프로그램은 저소득, 다문화 등 취약계층 청소년을 우선 선발하며 정원(40명) 충족 시 조기 마감될 수 있다.

시립성동청소년센터 관장 유재영은 “흙, 물, 돌, 풀뿐만 아니라 다양한 동물까지 품고 있는 숲에서 청소년들은 생명의 소중함과 나아가 자신에 대한 소중함까지 배울 수 있다”며 “숲 체험을 통해 청소년들이 겪는 스트레스와 긴장을 해소, 청소년들의 건강한 성장과 긍정적인 자아상 형성을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프로그램 참가는 시립성동청소년센터 홈페이지 내 게시물을 확인한 뒤 참여 신청서를 내려받아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프로그램 관련 자세한 내용은 시립성동청소년센터 청소년사업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성동청소년센터 개요

서울시립성동청소년센터는 서울특별시·성동구가 건립하고 재단법인 서울가톨릭청소년회가 위탁받아 운영하는 시설이다. 센터는 청소년들이 자신의 끼와 역량을 개발, 성장할 수 있도록 돕는다. 또 청소년이 나와 우리를 조화롭게 아우르는 ‘밝고 건강한 참인간’으로 성장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한다.

웹사이트: http://www.sdyc.or.kr

언론 연락처

성동청소년센터
사업팀
이수현 담당
02-2296-4062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이 작성한 것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