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땅출판사, ‘한반도 경제학’ 출간

통일에 무관심해지는 MZ세대, 이들을 위한 통일 설명서
코리아의 더 나은 미래를 위한 ‘통일경제학’을 다룬 통쾌한 설명

2022-05-13 11:51
  • ‘한반도 경제학’, 안승길 지음, 좋은땅 출판사, 112p, 1만2000원

    ‘한반도 경제학’, 안승길 지음, 좋은땅 출판사, 112p, 1만2000원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5월 13일 -- 좋은땅 출판사가 ‘한반도 경제학’을 펴냈다.

이 책은 한반도 통일을 주제로 정치·경제학적 가치와 방법론을 제시하고 있다. 저자는 한반도의 통일이 손실의 영역이 아닌 ‘초저평가 우량주’라며 이에 대한 깊은 고찰과 대안을 전한다.

저자 안승길은 “분단된 채로 너무 많은 시간이 흘러가 버려 이제는 분단됐다는 사실조차 망각했다”고 지적했다. 이어 “분단은 민족도 대한민국도, 북한도 모두 무조건 지는 게임, 잃는 게임이다. 이를 계속할 이유가 없다”고 말했다.

이 책에서 저자는 ‘분단비용’을 주장의 근거로 제시한다. 군사비와 외교비 등 유형의 분단비용의 경우 타국과 달리 정전상태 남북한은 더 상당한 액수를 지불하고 있다. 이에 더불어 정신적 문화적인 영역인 무형 분단비용도 무시할 수 없다.

분단으로 인한 비용이 만만치 않지만, 미래를 이끌어 갈 세대는 통일에 대해 점차 무관심해지고 필요 없다는 의견도 강해지고 있다.

이에 저자는 “통일 반대를 반대한다”고 말했다. 이 책에서는 왜 한반도가 하나가 돼야 하는지, 왜 꼭 지금이어야만 하는지 등 물음에 하나하나 답한다. 또한 지속 성장과 저출산 해소, 모병제 전환 등 통일이 가져올 긍정적 이익에 대해서도 구체적으로 설명한다.

한반도 경제학은 교보문고, 영풍문고, 예스24, 알라딘, 인터파크, 도서 11번가 등에서 주문·구매할 수 있다.

좋은땅출판사 개요

도서출판 좋은땅은 1993년 설립해 20여 년간 신뢰, 신용을 최우선으로 출판문화 사업을 이뤄왔다. 이런 토대 속에 모든 임직원이 성실함과 책임감을 느끼고, 깊은 신뢰로 고객에게 다가가며, 사명감을 바탕으로 출판문화의 선두 주자로 어떠한 원고라도 세상에 빛을 보게 해 독자가 더 많은 도서를 접하고, 마음의 풍요와 삶의 질을 높이도록 출판 사업의 혁신을 이뤄나갈 것이다.

웹사이트: http://www.g-world.co.kr

언론 연락처

좋은땅출판사
김가람
02-374-8616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이 작성한 것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