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립 도봉노인종합복지관, 도봉구 어르신 가구에 전자레인지 10대 지원

도봉노인종합복지관, ‘전자레인지는 사랑을 싣고’ 슬로건으로 주방조리기구 교체 사업 진행
홀로 지내는 어르신들의 삶의 질 개선·안전한 생활 환경 위해 다양한 지원 펼쳐

2022-05-24 15:58
  • 서울시립 도봉노인종합복지관이 우양재단과 협력해 도봉구 어르신 가구에 전자레인지 10대를 지원했다

    서울시립 도봉노인종합복지관이 우양재단과 협력해 도봉구 어르신 가구에 전자레인지 10대를 지원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5월 24일 -- 서울시립 도봉노인종합복지관이 어르신들의 삶의 질을 개선하기 위해 우양재단과 협력해 도봉구 내 취약계층 어르신 10가구에 전자레인지 10대를 지원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전자레인지 지원은 홀로 지내는 어르신들이 간편식을 준비하는 과정에서 노출되는 화재 사고 위험을 줄이기 위해 이뤄졌다. 실제로 취약계층 어르신들 중 일부는 경제적 여건으로 전자레인지 구매가 어려워 버너 등을 활용해 간편식을 조리하기 때문에 화재 사고에 취약하다. 코로나19 감염증의 확산으로 홈쿡인 즉석밥과 같은 가정간편식(HMR: Home Meal Replacement)에 대한 관심이 늘어나는 등 전자레인지 사용 빈도가 높아지는 상황과도 맞물려 있다.

이번 사업은 도봉노인종합복지관이 2022년 우양재단 저소득 어르신 주방조리기구 교체 지원사업에 선정되면서 ‘전자레인지는 사랑을 싣고’란 슬로건을 내걸고 진행했다. 전자레인지 배송부터 설치, 사용 방법까지 원스톱으로 진행해 어르신들이 편리하고 안전하게 전자레인지를 사용할 수 있도록 한 것이 이번 사업의 특징이다.

전자레인지를 지원받은 박OO 어르신(70대, 도봉구)은 “나이가 많이 들어서 가스 불로 조리할 때마다 불이 날까 무섭기도 하고 많이 불편했다. 이렇게 전자레인지를 지원해주니 앞으로는 안심하고 식사 준비를 할 수 있을 것 같다”고 만족감을 표했다.

이은주 서울시립 도봉노인종합복지관장은 “이번 전자레인지 지원이 홀로 지내시는 어르신들의 삶의 질 개선과 안전한 생활환경을 확보하는 데 도움이 됐을 것으로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어르신들의 욕구에 맞는 다양한 자원을 발굴해 지원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도봉노인종합복지관 개요

도봉노인종합복지관은 2000년 서울시가 건립하고 사회복지법인 밀알복지재단이 수탁 운영하는 도봉구의 대표적인 노인복지 전문기관이다. 도봉노인종합복지관은 60세 이상 서울 시민이면 누구나 이용할 수 있으며 신체적, 정신적, 정서적, 경제적 서비스를 통해 어르신들이 건강한 노후생활을 보낼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하루 평균 1200여 명의 어르신이 이용하는 도봉노인종합복지관은 저소득 노인 긴급 지원부터 여가, 평생 교육, 건강, 취업 알선, 돌봄 서비스 등 종합적인 전문노인복지서비스를 실천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dobongnoin.or.kr

언론 연락처

도봉노인종합복지관
홍보담당
조경아 팀장
02-993-9900
이메일 보내기

복지 문의
이재신 사회복지사
02-993-9900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이 작성한 것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