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S전선아시아, 베트남 법인에 초고속 랜 케이블 설비 증설

출처: LS전선
2022-06-08 11:40
  • LS전선아시아 LSCV UTP 공장 내부

    LS전선아시아 LSCV UTP 공장 내부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6월 08일 -- LS전선아시아(대표 백인재)는 자회사인 베트남 호찌민시 LSCV에 약 68억원을 투자해 기가급 랜(UTP) 케이블 설비를 증설한다고 8일 밝혔다.

이는 초고속 통신망용 UTP 케이블 수요가 급증하고 있는 대미 수출을 늘리기 위한 목적이다.

LS전선아시아는 미국이 LSCV의 통신 케이블 수출의 80% 이상을 차지하고 있는데, 공장을 ‘완전 가동’해도 따라가지 못할 정도라고 설명했다. 미국 정부는 지난해 11월 약 1조달러 규모의 인프라 투자 법안에 서명했는데, 이 가운데 약 650억달러를 광대역 통신망 구축에 사용할 것으로 알려졌다.

LS전선아시아 백인재 대표는 “올해 말 UTP 설비 투자가 완료되면 관련 매출이 15% 이상 늘어날 것”이라며 “특히 고부가 제품인 CAT.6 케이블에 집중적으로 투자함으로써 이익률도 개선될 것”이라고 말했다.

UTP 케이블은 빌딩과 아파트 등 건물 안에서 짧은 거리의 통신망 연결에 쓰인다. 데이터의 전송 속도와 대역폭, 규격 등에 따라 CAT.1~CAT.8등급으로 구분하는데, 100메가 인터넷에는 CAT.5, 기가급 인터넷에는 CAT.5e 이상을 사용한다.

LS전선아시아의 올 1분기 매출은 약 2000억원으로 역대 최대라며, 미국과 유럽 등 주요 수출국이 코로나 팬데믹으로 주춤했던 투자를 재개함에 따라 실적이 상승세에 있다고 밝혔다.

웹사이트: http://www.lscns.co.kr

언론 연락처

LS전선아시아
손병수 과장
031-428-0296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이 작성한 것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