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로사회적경제네트워크 사회적협동조합, ‘종로여가’ 개관 1주년 맞아

온·오프라인 문화예술 투어 콘텐츠 창업 총 12팀 발굴
지역 사회 문화예술 콘텐츠 제공
갤러리 여가 운영으로 누구나 전시 진행

  • ‘노마드스쿨’ 도보 여행가 김남희 작가 초청

    ‘노마드스쿨’ 도보 여행가 김남희 작가 초청

  • ‘갤러리여가’ 매듭으로 잇는 전통문화의 맥: 이용심 작가

    ‘갤러리여가’ 매듭으로 잇는 전통문화의 맥: 이용심 작가

  • ‘손바느질 클래스’ 손바느질로 통바지 만들기

    ‘손바느질 클래스’ 손바느질로 통바지 만들기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6월 22일 -- 종로사회적경제네트워크사회적협동조합(이사장 이학송, 이하 종로사협)이 운영하는 ‘종로여가’가 개관 1주년을 맞았다.

시-구 상향적·협력적 일자리 창출사업 공모 선정을 통해 2021년 6월 서울 종로구 창신동에 지상 1층, 연면적 138㎡ 규모로 들어선 종로여가는 취업 및 창업 아이템을 발굴해 일자리 창출에 힘을 보태고, 더불어 지역 사회 내 문화복합 공간으로 문화예술 콘텐츠를 누릴 수 있도록 조성됐다.

설립 취지에 맞게 1년간 종로여가는 코로나 상황임에도 온·오프라인을 병행하며 다양한 문화예술 프로그램과 대중 전시를 운영해왔고, 2021년 5개의 창업팀을 발굴했다.

또 코로나가 풀린 2022년부터는 지난 1년의 경험을 자양분 삼아 ‘여가’와 ‘여행’이라는 두 가지 주제로 취·창업 지원 및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대표 여가 프로그램으로는 직접 체험하고 기술을 배울 수 있는 ‘손바느질 클래스’, ‘전통매듭 클래스’, ‘수제맥주 클래스’를 운영하고 있으며, 공간의 다변화를 통해 ‘갤러리 여가’를 운영해 자기 작품을 전시하고 싶은 누구나 저렴한 가격에 전시회를 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여행 프로그램으로는 코로나 이후 해외여행을 준비하는 이들의 준비를 돕기 위해 여행 고수들에게 듣는 여행 가이드 프로그램 ‘노마드스쿨’을 운영, 많은 이에게 새로운 경험과 취·창업의 모티브를 제공하고 있다.

이런 프로그램 운영으로 2022년에는 7개 창업팀이 발굴됐다. 모두 종로구에 기반을 두고 종로여가와 협업을 통해 사업을 발전시킬 예정이다.

박주언 종로사회적경제통합지원센터장은 “종로여가가 지역 콘텐츠와 로컬 여행을 기반으로 코로나로 침체된 지역 경제를 활성화하고 이와 함께 일자리 창출에 이바지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며 “종로여가에 많은 관심과 참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다양한 프로그램 참여와 공간 대관을 비롯한 이용 문의는 종로여가로 하면 된다.

종로사회적경제네트워크사회적협동조합 개요

종로사회적경제네트워크 사회적협동조합(이하 종로사협)은 종로사회적경제 네트워크 구축, 판로 지원 및 공동 브랜드 개발, 지역 공동체 활성화와 지역 재생 혁신 사업, 종로 소셜 컨버전스 구현을 위한 전략 사업 등을 성공적으로 수행하기 위해 종로 사회적경제기업들이 마음을 모아 2017년 10월 출범했다. 종로사협은 종로사회적경제 생태계 조성과 네트워크 활성화를 위해 종로구 생태계조성사업단을 2017년부터 운영하고 있다. 앞으로 종로사협은 종로의 소셜 아젠다 발굴과 소셜 비즈니스 모델을 수립해 지역 사회의 자원 연계를 통한 지속 가능한 사회 협동 맵 형성을 위한 노력을 다할 것이다.

종로여가 공식 인스타그램: http://instagram.com/tourist_social_cafe
종로여가 공식 블로그: https://blog.naver.com/local_concierge_cafe

언론 연락처

종로사회적경제네트워크
사무국
박초롱 매니저
070-7780-7100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이 작성한 것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