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서 “서울, 전 세계 14번째 물가 비싼 도시... 가파른 물가 상승에도 환율 영향으로 지난해보다 3계단 하락”

서울, 전 세계에서 14번째로 물가가 비싼 도시로 조사
세계에서 물가가 가장 비싼 도시는 홍콩, 2·3위는 스위스 취리히·제네바
한국 주재원 파견이 많은 뉴욕, 북경, 호치민, 상파울로 등은 각각 7위, 10위, 163위, 168위
물가와 환율 변동성 확대가 겹치며 파견 직원의 보상 현실화 필요

2022-06-29 15:00
  • 2022 전 세계 도시별 생계비 상하위 10개 도시 순위

    2022 전 세계 도시별 생계비 상하위 10개 도시 순위

  • 2022 전 세계 도시별 생계비 상위 10개 도시 순위표

    2022 전 세계 도시별 생계비 상위 10개 도시 순위표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6월 29일 -- 세계적인 컨설팅 기업 머서(MERCER)가 올 3월에 진행한 ‘전 세계 도시별 생계비 조사’ 결과, 도시별 물가 순위에서 서울은 14위를 기록했다.

서울은 물가 조사 항목이 전반적으로 상승했고 특히 참기름, 밀가루, 두부처럼 일상생활과 밀접한 항목들의 가격이 가파르게 상승했다. 그러나 세계 정치, 경제의 변동성에 따른 원화 가치 절하와 다른 국가·도시들의 높은 물가 상승률 영향으로 서울의 물가 순위는 2021년보다 3계단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2022년 전 세계 도시별 물가 순위에서는 전년도 2위였던 홍콩이 다시 가장 비싼 도시로 선정됐다. 2위부터 5위까지는 모두 스위스 도시들인 취리히(2위), 제네바(3위), 바젤(4위), 베른(5위)이 차지했다.

전 세계에서 가장 물가가 비싼 도시 10위권 안에는 홍콩을 포함해 싱가포르(8위), 도쿄(9위), 북경(10위) 등 아시아 도시 4곳이 포함됐다. 미국 뉴욕은 휘발유와 천연가스, 곡물 가격 상승과 주요 통화 환율 영향으로 지난해보다 7계단 상승한 7위에 올라 미국에서 가장 생활비가 비싼 도시로 기록됐다. 최근 40년 만에 최고 물가 상승률을 갱신한 영국 런던은 이번 물가 순위에서 15위에 올랐고, 인도에서 가장 물가가 비싼 도시인 뭄바이는 환율 영향으로 2021년보다 49계단 하락한 127위로 조사됐다.

반면 튀르키예(터키) 앙카라는 물가가 폭등하긴 했으나 90% 이상의 환율 변동으로 이번 조사에서 총 227개 도시 가운데 생계비가 가장 저렴한 도시로 기록됐다.

최근 글로벌 경제·정치적 불확실성이 여러 국가의 인플레이션과 맞물리면서 해외 주재원들의 파견 지역 내 구매력과 경제적 안정성 문제가 대두되고 있다. 머서코리아 황규만 대표는 “포스트 코로나가 도래하며 많은 기업이 다시 해외 파견을 적극 검토하고 있다. 이런 환경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해외로 파견된 인력들이 안전하게 현지 임무를 수행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이라며 “불안정한 글로벌 경제 상황으로 현지에 파견된 주재원의 실질 소득이 줄어드는 일이 없도록 최신 데이터를 바탕으로 현실적 보상을 지원해야 한다”고 말했다.

◇2022년 전 세계 도시별 생계비 순위

△1위 홍콩
△2위 스위스 취리히
△3위 스위스 제네바
△4위 스위스 바젤
△5위 스위스 베른
△6위 이스라엘 텔아비브
△7위 미국 뉴욕
△8위 싱가포르
△9위 일본 도쿄
△10위 중국 북경

◇편집자 주

머서의 해외 주재원 생계비 조사는 세계에서 가장 포괄적인 조사 범위를 자랑하며, 다양한 기업의 해외 주재원 보상 전략 결정에 도움이 되는 지표로 널리 인정받고 있다. 관련 조사는 전 세계 400여개 도시를 대상으로 주거, 교통, 음식, 의류, 생필품 및 여가 비용 등 200여개 품목의 가격을 비교·측정하고 있으며 올해 5개 대륙 227개 도시 순위를 공개했다. 수집된 데이터는 기업이 효율적이고 투명한 해외 주재원 보상 패키지를 설계하는 데 필요한 모든 핵심 정보를 포함하고 있다.

올해 발간된 머서의 생계비 비교 및 주거 임대료 수치는 2022년 3월 진행된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산정됐다. 당시 환율과 상품 및 서비스에 대한 머서의 ‘인터내셔널 바스켓’을 기본 측정값으로 사용했다.

머서코리아 개요

머서는 인사 조직 및 관련 부문의 컨설팅 및 솔루션을 제공하는 세계적인 컨설팅사다. 44개국에서 2만3000명이 넘는 전문가들이 유수 기업을 대상으로 인사 조직, 보상 솔루션, M&A, Health, 기업 연금, 투자 자문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머서는 Marsh & McLennan Companies(NYSE: MMC)의 자회사이다. MMC그룹은 머서 외에 위험 및 보험 서비스를 제공하는 Marsh, 재보험 중개 및 컨설팅을 제공하는 Guy Carpenter 및 글로벌 전략 컨설팅펌인 Oliver Wyman 등 리스크 관리, 경영 전략, 인사 전략 컨설팅을 제공하는 여러 프로페셔널 서비스 펌들을 보유하고 있다. 전 세계 6만 8000명이 넘는 전문가를 보유하고 있으며, 연매출은 약 134억달러다. 더 자세한 정보는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트위터에서도 머서의 다양한 활동을 팔로우할 수 있다.

첨부자료:
최종본-전세계 상하위 10개도시 인포그래픽.pdf

머서 공식 트위터: https://twitter.com/Mercer

웹사이트: http://www.mercer.co.kr

언론 연락처

머서코리아
정유록 상무
02-2095-8143/8100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이 작성한 것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