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 네트워크 홀딩스, 중국 언론 홍보 전문 플랫폼 ‘PR China’ 7월 1일 오픈

2022-06-30 15:13
  • 중국 언론 홍보 전문 플랫폼 ‘PR China’가 오픈한다

    중국 언론 홍보 전문 플랫폼 ‘PR China’가 오픈한다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6월 30일 -- 월드 네트워크 홀딩스(World Network Holdings, 대표 이영준)가 개발한 중국 언론 홍보 전문 플랫폼 PR China가 7월 1일 정식 오픈한다.

PR China는 중국 홍보 마케팅이 필요한 한국 기업, 정부 기관 등이 PR China 플랫폼을 통해 중국 언론 매체에 직접 홍보 기사를 보내면 해당 언론사 편집부의 심의를 거쳐 자동으로 송출되는 시스템으로 구성돼 있다.

월드 네트워크 홀딩스는 PR China 플랫폼을 고객이 이용할 경우 시간과 비용을 크게 줄일 수 있기 때문에 향후 한국 기업들의 중국 진출 확대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월드 네트워크 홀딩스에 따르면, 그간 한국 기업들은 중국 언론에 기업을 홍보하려면 한국 광고기획사, 중국 대행사, 중국 언론사 등 통상 3단계 이상의 중간 단계를 거쳐야 중국에 홍보 기사를 송출할 수 있었다. 하지만 중국 언론 홍보 희망 고객이 PR China 플랫폼을 이용하면, 바로 중국 언론사 편집부와 연결이 되기 때문에 복잡한 중간 단계들을 생략할 수 있어 비용 절감은 물론, 간편하고 손쉽게 홍보 수단을 이용할 수 있도록 설계돼 있어 시간과 수고를 덜 수 있다.

이영준 월드 네트워크 홀딩스 대표는 중국에서 가성비가 가장 높은 홍보 마케팅 수단이 중국으로의 언론 홍보라는 점을 강조한다.

이영준 대표는 “중국은 영토가 광활해 전 지역을 다룰 수 있는 광고비가 한국의 수십 배에 달할 만큼 비싼 것이 현실이다. 하지만 중국 언론 홍보 서비스는 해당 언론 매체에 홍보 기사를 게재하기 때문에 중국 최대 포털 사이트 바이두(Baidu) 및 구글 중국어 버전 등 주요 검색 엔진에도 핵심 키워드를 입력할 경우 대부분 검색이 노출된다는 점에서 검색에 따른 광고 효과가 오히려 더 크다”고 말했다.

이어 “중국 언론 홍보 서비스는 인터넷 또는 모바일을 이용하는 중국인에게 언제 어디서든 수시로 광고할 수 있기 때문에 광활한 영토를 가진 중국과 같은 나라에서 가성비가 좋다고 말할 수 있다”며 “PR China를 통해 향후 중국 언론 홍보 마케팅 활동 영역이 넓어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이영준 월드 네트워크 홀딩스 대표는 20여 년간 우리 중소기업들의 중국 시장 개척을 지원한 중국 마케팅 전문가다. 최근에는 수많은 국내 기업의 중국 홍보 마케팅을 진행했다. 그는 오랜 중국 근무를 통해 축적한 현지 홍보 마케팅 노하우와 중국 언론사 인적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2019년부터 중국 언론 홍보 전문 플랫폼 PR China 개발 사업에 착수해 약 3년 만에 결실을 봤다.

월드 네트워크 홀딩스는 PR China 중국 언론 홍보 전문 플랫폼을 한국에 안정적으로 구축한 후 빠른 시간 내에 일본, 독일, 프랑스, 이탈리아, 미국 등 국가에도 시스템 론칭을 진행해 글로벌 사업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이 외에도 샤오홍슈(小红书), 도우인(抖音) 등 플랫폼을 이용한 SNS 바이럴 홍보 마케팅 서비스도 제공할 예정이다.

웹사이트: http://prchina.co.kr

언론 연락처

월드네트워크홀딩스
홍보마케팅팀
이민우 팀장
010-7570-9675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이 작성한 것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