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원순환산업인증원, 탄소 저감을 위해 아스콘 기업 ‘도로 포장재’ 맞춤 교체 지원

‘순환 중온 폼드 아스콘’, 기존 생산 온도를 30℃ 낮춰 첫 GR 인증 부여

2022-07-21 15:40
자원순환산업인증원이 연 순환 아스콘 품질 신뢰성 향상을 위한 GR 교실
자원순환산업인증원이 연 순환 아스콘 품질 신뢰성 향상을 위한 GR 교실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7월 21일 -- 자원순환산업인증원(원장 강용)이 원자재 가격 상승으로 어려움을 겪는 국내 아스콘 업계를 위해 우수한 연구 개발 성과의 신속한 시장 진입과 탄소 배출 저감 및 재활용 기술이 확대되도록 맞춤형 지원에 나선다고 21일 밝혔다.

인증원은 재활용 제품의 표준 개발 및 확산 등 산업계의 순환 경제 사회로의 전환을 지원하는 산업통상자원부의 GR 인증 평가 기관이다.

인증원은 폐아스콘을 재활용하면서도 기존 도로 포장재보다 30℃ 낮게 생산되는 ‘순환 중온 아스콘’에 이어 환경 유해성을 저감하는 ‘순환 중온 폼드 아스콘’을 제품으로 표준화하고, GR 인증 부여를 통해 우수한 연구 개발 성과의 초기 판로를 지원했다.

올해 5월 3일 해당 기술의 GR 인증을 취득한 누보켐(인천시 소재)은 이를 통해 환경친화적인 포장 재료를 개발하고, 탈탄소화 기술 개발 연구를 지속한 끝에 해당 기술은 조달청 혁신 제품으로 지정받았다.

인증원은 온실가스와 미세먼지를 획기적으로 줄이는 순환 중온 아스콘으로 생산 방식을 바꾸는 것을 지원하고자 품목 추가 절차를 통해 인증 절차를 간소화(기존 90일→60일)했으며, 해당 규격을 조달청 다수 공급자 계약에 반영하는 등 아스콘 업계가 탄소 저감을 체계적으로 대응하도록 관련 제도를 정비한 바 있다.

인증원은 ’2022년 6월 14일부터 16일까지 경주 라한호텔에서 ‘GR 교실’을 개최했다. GR 교실에서는 △탄소 중립 이행을 위한 순환 중온 아스콘 전환 및 품질 개선 방안 △인증 사례와 국내외 최신 기술 동향 등을 공유하는 기술적 실무 교육을 진행했다.

최근 환경부도 연료 투입량과 전력 사용량을 약 70% 수준으로 낮추는 중온 아스콘을 외부 사업 방법론으로 승인하는 등 도로 포장의 탄소 중립 추진이 가속할 것으로 기대했다.

자원순환산업인증원 강용 원장은 “아스콘은 관급 자재로서 순환 중온 아스콘 생산 및 시공을 확대해 공공 조달 시장에서의 획기적인 탄소 감축뿐만 아니라 폐아스콘 재활용을 통한 추가적인 사회적 가치 창출에도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우수재활용제품(GR, Good Recycled) 인증은 재활용 제조 기술을 개발, 재자원화를 통해 품질 성능이 우수한 제품에 부여하는 산업통상자원부의 법정 임의 인증 제도다.

자원순환산업인증원 개요

자원순환산업인증원은 우수재활용제품(GR) 인증 평가 심사의 독립성 확보를 위해 2015년 3월 설립된 비영리단체로서 자원 순환 제품의 국가표준화 지원 및 GR 인증에 관한 심사 평가 업무를 독립적으로 수행하는 기관이다. 인증원은 우수한 재활용 제품을 발굴해 우수성을 인증함으로써, 자원 순환 산업의 기술 경쟁력 제고, 지속 가능한 발전, 소비자 권익 증진에 기여하고 있으며 △품질이 향상된 재활용 제품의 수요 기반 확충 △재활용 제품의 소비자 인식 제고 △자원순환 기술 발굴, 촉진, 확대로 일자리 창출 일조 △자원순환사회 전환을 촉진 및 유도로 자원 순환 산업의 활성화 기반을 마련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buygr.or.kr

연락처

자원순환산업인증원
사무국
박성호 사무국장
02-538-6536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제공자가 작성해 발표한 뉴스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뉴스와이어는 편집 가이드라인에 따라 제공자의 신뢰성과 투명성을 확인하고 내용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보도자료에 문제가 있으면 뉴스와이어에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뉴스 제공자원순환산업인증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