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T, 제일기획 임원 출신 이문교 CCO 영입 ‘크리에이티브 부문 강화’

BAT, 제일기획·국제 광고제 심사위원 출신 영입으로 크리에이티브 부문 강화

이 CCO “최고의 글로벌 종합 브랜드 에이전시 만들 것”

2022-08-02 11:00
이문교 크리에이티브 총괄 및 부사장
이문교 크리에이티브 총괄 및 부사장
BAT가 제일기획 임원 출신 이문교 CCO를 영입했다
BAT가 제일기획 임원 출신 이문교 CCO를 영입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8월 02일 -- 글로벌 종합 브랜드 에이전시 BAT (대표 박준규, 법인명 아키타입컴퍼니)가 기업의 크리에이티브 분야 경쟁력 강화를 위해 이문교 전 제일기획 상무를 크리에이티브 총괄 및 부사장으로 영입했다고 2일 밝혔다.

이 부사장은 CCO (Chief Creative Officer, 최고 크리에이티브 책임자)로 활동하며, 기업 내 크리에이티브 분야를 고도화할 계획이다.

이 부사장은 고려대학교를 졸업하고, 일본 조치대학에서 수학한 후 카피라이터로 제일기획에 입사했다. 이후에는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를 거쳐 Executive Creative Director (상무/제작본부장)로서 주요 광고 캠페인을 이끌어 온 26년 차 광고 분야의 권위자다. 그동안 삼성전자를 비롯 에쓰-오일, 오리온, 던킨, 신한금융그룹, 삼성화재, 대한항공, KT 등 다양한 기업과 브랜드 캠페인을 만들어 왔으며 국내뿐만 아니라 오리온의 중국, 베트남, 러시아 광고와 삼성전자의 글로벌 캠페인까지 경험을 넓혀왔다.

그는 대한민국 광고대상(2011, 2018)을 비롯, 부산국제광고제(2013) 및 ADFEST(아시아 태평양 국제광고제, 2014) 심사위원으로도 활동하는 등 국내외 유수 광고제의 심사위원을 역임했다.

BAT는 이 부사장이 가진 전문성과 크리에이티브 부문을 성공적으로 이끌어온 경험이 기업의 비전과 시장 혁신 니즈에 부합한다고 판단, 전격적으로 영입했다. 이 부사장은 앞으로 BAT의 크리에이티브 경쟁력 제고 및 기업을 국내·외 최고 수준으로 한 단계 도약시키기 위해 BAT 크리에이티브 부문을 총괄하게 된다.

이 부사장은 “기업이 보유한 전문성과 잠재력, 도전 정신에 매료돼 합류를 결정했다”며 “오랜 경험을 살려 글로벌 종합 브랜드 에이전시로서의 BAT를 위한 최고의 크리에이티브 조직을 구축하고, 의미 있는 성과를 만들어 내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아키타입컴퍼니 개요

2016년 8월 설립된 BAT (비에이티)는 브랜딩과 마케팅, 기획과 실행, 크리에이티브와 퍼포먼스를 통합해 브랜드에 필요한 솔루션을 제안하고 차별화된 경쟁력을 바탕으로 급성장 중인 글로벌 브랜드 에이전시다. 현재 카카오, 삼성생명, SK텔레콤 등 125개의 국내외 고객사를 두고 브랜딩 전략 및 디자인, 광고 캠페인 및 퍼포먼스 마케팅 등을 운영하며 매년 2배 이상 성장 중이다.

웹사이트: https://www.batcrew.co.kr/

연락처

BAT
홍보팀
서혜인 매니저
010-5035-6457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제공자가 작성해 발표한 뉴스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뉴스와이어는 편집 가이드라인에 따라 제공자의 신뢰성과 투명성을 확인하고 내용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보도자료에 문제가 있으면 뉴스와이어에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뉴스 제공아키타입컴퍼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