흥국생명-로완, 치매 예방 프로그램 활용 위한 업무 제휴 협약 체결

출처: 흥국생명
2022-08-08 11:34
  • 왼쪽부터 흥국생명 손면정 상품업무실장과 로완 한승현 대표가 협약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흥국생명 손면정 상품업무실장과 로완 한승현 대표가 협약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8월 08일 -- 태광그룹 금융계열사인 흥국생명(대표이사 임형준)은 디지털 치료제 개발기업인 로완(대표이사 한승현)과 서울 종로구 흥국생명 본사에서 치매 예방 프로그램 활용에 대한 업무 제휴를 진행했다고 8일 밝혔다.

로완의 자체 개발 인지훈련 프로그램인 ‘슈퍼브레인’은 앱을 통해 다양한 과제를 수행해 치매 환자의 뇌를 자극하는 훈련과 AI를 활용해 환자의 상태를 분석한 맞춤형 훈련 등으로 구성돼 있다. 이를 통해 경도 치매 환자가 중증으로 가는 시간을 늦추는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고 로완 측은 설명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흥국생명은 로완의 치매 예방 프로그램인 슈퍼브레인을 치매 보험 상품에 활용할 수 있게 됐다.

실제 흥국생명이 최근 출시한 ‘(무)흥국생명 치매담은다사랑보장보험’에도 이 프로그램이 포함돼 있어 상품의 가입자((무)경도치매보장(치매예방 프로그램) 특약 가입 시)는 경도 치매 진단 시 1년간 △인지훈련 △뇌 건강 운동 △식단 관리 등과 함께 방문 케어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치매 예방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것은 보험사 최초이다.

흥국생명은 앞으로 개발하는 치매 보험 상품에도 치매 예방 프로그램을 보장받을 수 있도록 설계해 치매 진행 속도를 늦춤과 동시에 상품의 소구력도 높인다는 계획이다.

손면정 흥국생명 상품업무 실장은 “디지털 치료 부문에 독보적인 노하우와 기술력을 갖춘 로완과 협력할 수 있게 돼 고무적”이라며 “양사가 갖춘 인프라를 활용해 고객 중심의 상품 개발을 이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승현 로완 대표는 “기대수명이 늘어나고 인구 고령화가 진행될수록 치매 환자 급증이 우려된다. 치매는 장기간에 걸쳐 서서히 진행되는 만큼 사전 예방과 대비가 필수”라며 “양사가 보유한 서비스를 통해 사회적 문제인 치매를 극복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웹사이트: https://www.heungkuklife.co.kr/

언론 연락처

흥국생명
브랜드홍보팀
김지웅 대리
02-2002-7203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이 작성한 것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