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호주 정부, 와인 전 세계 홍보 위한 ‘남호주 와인 앰배서더 클럽’ 출범

닉 챔피언(Nick Champion) MP 무역투자부(Minister for Trade and Investment) 장관 의지에 따라 진행

뉴스 제공남호주 정부
2022-08-09 10:59
남호주 정부기 와인 전 세계 홍보를 위한 ‘남호주 와인 앰배서더 클럽’을 출범했다
남호주 정부기 와인 전 세계 홍보를 위한 ‘남호주 와인 앰배서더 클럽’을 출범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8월 09일 -- 남호주 정부는 남호주 와인의 수출업체를 지원하고, 해외 수요를 늘리기 위해 초청제로 운영하는 ‘남호주 와인 앰배서더 클럽’이 닉 챔피언(Nick Champion) 무역투자부 장관에 의해 출범했다고 밝혔다.

남호주 와인 앰배서더 클럽(South Australian Wine Ambassadors Club, 이하 SAWAC)은 남호주 와인에 대한 열정을 공유하는 홍보 대사들의 국제적인 네트워크를 위해 설립했다.

저명한 와인 권위자인 제임스 할리데이(James Halliday)와 토니 러브(Tony Love)가 이끄는 SAWAC은 수입사들을 위한 마스터 클래스 교육과 맞춤형 소통을 통해 회원사로 누릴 수 있는 색다른 경험을 제공할 예정이다.

SAWAC 회원은 45개의 와인 수입사로 구성하며 한국, 일본, 홍콩, 싱가포르, 인도, 뉴질랜드를 중심으로 미수입 와인의 성장부터 상업적 성과 증대까지 주요 시장에서의 남호주 와인의 세계적 인지도를 높이는 데 이바지할 예정이다.

4개년 계획은 2021년 7월에 시작된 남호주 주정부의 와인 수출 회복 및 확장 프로그램의 일부로, 상당한 영향을 주는 중국 관세를 상쇄하기 위해 만들어졌다.

SAWAC 프로그램은 앞으로 2년간 6개 시장을 아울러 약 90개의 새로운 남호주 와인 브랜드를 증가시킬 것으로 예상된다.

닉 챔피언 무역투자부 장관은 “SAWAC은 남호주 와인 부문의 상당한 수출 회복과 확장 프로그램을 지원하는 획기적 계획”이이라며 “새로운 시장에서 남호주의 존재를 국제적으로 성장하기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

프로그램 관련 더 자세한 정보는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닉 챔피언 장관은 “현재 남호주의 와인 수출액은 13억달러로 호주 와인 총수출액의 62%를 차지한다. 남호주 와인의 총수출액은 지난해보다 23% 감소한 반면, 양은 17%가 증가했다”며 “중국 외 시장으로 수출하는 와인은 미국, 싱가포르, 일본, 한국에서 13% 수출이 늘었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는 주요 시장을 가로질러 25개 이상의 수입사를 홍보 대사로 위촉하고, 오랜 기간 남호주 와인을 꾸준한 지원할 것”이라며 “해당 와인업계에서 비상한 리더십을 발휘해 온 한국, 일본, 홍콩의 16개의 유명 수입사에 명예 회원 지위를 수여하는 것을 환영한다”고 덧붙였다.

제임스 할리데이는 “남호주 와인 앰배서더 클럽의 4개년 계획을 이끌 수 있어 기쁘다. 시원했던 2022 빈티지로 최근 제작되는 와인들의 뛰어난 품질은 그 어느 때보다 확실해지고 있다”며 “레드 와인의 우아함과 화이트의 순수함이 핵심 수출 시장에서 수입업체들과 소비자들을 설레게 할 것이라 확신하며, 남호주 와인을 새롭게 발견할 이 여정을 함께 나눌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관련링크
SAWAC 홈페이지: https://export.sa.gov.au/wine-ambassadors-club

연락처

남호주 정부 홍보대행
와인인(WINEIN)
마케팅팀
신윤정 차장
02-6080-1607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제공자가 작성해 발표한 뉴스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뉴스와이어는 편집 가이드라인에 따라 제공자의 신뢰성과 투명성을 확인하고 내용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보도자료에 문제가 있으면 뉴스와이어에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뉴스 제공남호주 정부